'축구스타' 호날두, 오는 25일 최초 단독 한국 방문

25일 제품 개발에 참여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만남의 장 마련

최종수정 2018.07.10 16:13기사입력 2018.07.10 16:11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내한 [사진=코리아테크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오는 25일 처음으로 한국을 단독 방문한다.

EMS 트레이닝 기어 식스패드의 국내 총판을 담당하는 주식회사 코리아테크는 식스패드 발매 3주년을 기념하여 실제 제품 개발에 참여한 호날두가 참여하는 특별한 행사를 마련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일본, 중국, 홍콩, 영국 등 전세계적으로 진행되는 글로벌 캠페인의 일환으로 식스패드 발매 이후 많은 고객들이 제품에 보인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는 의미로 마련됐다.
오는 11일 오전 9시~18일에는 호날두와 함께 할 유일한 한 명을 찾는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를 통해 선정된 당첨자 1명은 공식 행사에 참석해 호날두를 만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대화, 기념사진 촬영 등의 특별한 기회를 가진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들은 본인의사회망서비스에 본인이 호날두를 만나야 하는 이유와 캠페인 페이지 이미지를 특정 해시태그와 함께 올리고 해당 링크를 캠페인 사이트에 등록하면 된다. 캠페인 사이트는 식스패드 한국 공식 홈페이지와 코샵을 통해 안내된다.

식스패드는 EMS(전기근육자극요법) 트레이닝 기어로, 몸에 붙이는 것만으로 근육을 만들어주는 획기적인 홈케어 헬스 디바이스 제품이다. EMS란 저주파 전류로 근육의 운동신경을 자극, 근육이 끊임없이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여 근육을 형성한다.

일본의 미용, 헬스케어 디바이스 등을 기획, 개발, 생산하고 있는 MTG가 세계적인 운동 의과학의 권위자인 일본 교토 대학 모리타니 토시오 명예 교수의 EMS 이론을 기반으로, 호날두 선수의 운동 비법을 접목해 지난 2015년 전 세계적으로 첫 선을 보였다. 한국에서는 코리아테크가 국내 독점 수입 계약을 맺고 유통, 마케팅 등을 총괄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배, 허리 근육을 효과적으로 단련하는 제품과 팔, 다리 등 특정 신체 부위나 목적에 맞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비롯 총 5종이 출시돼 있다. IoT 기술이 접목된 식스패드 IoT는 블루투스를 이용한 통신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전용 앱(APP)과 제품을 연동하면 스마트폰으로 디바이스 작동이 가능하고, 디바이스의 피부 감지와 운동 레벨 설정, 트레이닝 결과치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기록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운동 전문가로부터 조언도 받을 수 있다.

코리아테크 담당자는 “식스패드는 국내 런칭 후 지난 3년간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유일무이한 대표적인 헬스&뷰티 디바이스로 자리잡았다. 아름다운 몸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과 운동이 필요하나 시간이 부족한 젊은 층은 물론 고강도의 운동이 부담스러운 중장년층 모두가 애용하는 제품이다”라며 “이번 호날두 선수의 방한 캠페인을 통해 한국 소비자들이 식스패드의 EMS 트레이닝과 기술을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2018ъ‹œ„ 湲곗‚紐⑥•„蹂닿린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