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치/사회
문 대통령, 세월호 추도식 불참…SNS로 '진실규명' 약속
최종수정 2018.04.16 11:58기사입력 2018.04.16 11:06

남북정상회담 앞두고 대외 행사 참석 최소화
임시정부수립 기념식도 불참…국론 분열 우려
페이스북에 "세월호 진실 끝까지 규명해낼 것"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8월16일 청와대 영빈관으로 세월호 참사 피해자 가족들을 초청해 위로하고 있다.[사진=청와대]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도식에 불참한다. 세월호 참사 피해자 가족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만날 정도로 각별한 관심을 보였던 문 대통령이 정부 차원으로는 처음 치러지는 추도식에 불참하는 것을 두고 다양한 해석이 나온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도식에 참석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날 추도식에 정부 대표로 이낙연 국무총리가, 청와대에선 하승청 사회혁신수석이 참석한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의 추도식 불참 이유를 따로 설명하진 않았다.


우선 청와대는 오는 27일 개최되는 남북정상회담 준비에 집중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의 분수령이 될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국민적 공감과 지지가 당부해 왔다. 특히 이번 주에는 남북 고위급 회담을 열어 의전·경호 등 주요 내용에 대해 합의할 예정이다.

청와대는 국내 정치적으로 예민한 행사에 문 대통령의 참석을 자제해 국론 분열을 예방하려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월초 참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의 도화선이 된 사건으로 분류된다. 이날 추도식에는 정치권 인사들이 대거 참석하지만 자유한국당은 불참 의사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 13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임시정부수립 기념식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건국일은 진영 간 이견을 보이고 있는 대표적인 사례다. 문 대통령은 오는 19일 4·19혁명 48주년 기념식에도 참석하지 않고 이 총리를 대신 보낼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도식에는 참석하지 않지만 소셜미디어를 통해 진실 규명 의지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전날 페이스북에 "합동영결식에서 다시 한 번 깊은 슬픔에 빠질 유가족들과 국민들 앞에서 세월호의 완전한 진실 규명을 다짐한다"며 "선체조사위와 세월호 특조위를 통해 세월호의 진실을 끝까지 규명해낼 것"이라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미수습자 수습도 계속해나갈 것"이라며 "세월호를 바로 세우는 대로 하지 못했던 구역의 수색을 재개하겠다. 미수습자 가족들과 우리 모두에게 아쉬움이 남지 않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세월호를 기억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는 저의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소유주?(종합)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
  2.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계 미래 불확실"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
  3.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한 질문 하고 끊어"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
  4.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모와 관계 없다"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
  5.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는…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
  6.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7.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장·소금·조미료·액젓 줄줄이 올라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
  8.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동안 업무 마비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
  9.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의 기본"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
  10.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사… 누가·어떻게 할까?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
  11.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삼박자 갖춰야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12.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역대급 국어실력"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
  13.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91.25%" 압도적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14.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러날까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
  15.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학전 준비"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
  16.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17.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에 구조 난항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
  18.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오픈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19.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도 상위권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
  20.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사이익 기대감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