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치/사회
바른미래당 “민주당=적폐정당, 김경수에 ‘법관탄핵’ 안희정에 ‘침묵’”
최종수정 2019.02.02 16:49기사입력 2019.02.02 16:49

“與, 삼권분립과 민주주의 정면으로 부정”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2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김경수 경남지사 판결에는 '법관 탄핵'을 외치고, 안희정 전 충남지사 판결에는 ‘침묵'하는 민주당이야말로 스스로 적폐정당임을 드러냈다”고 비판했다.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을 통해 “국민들은 헌법과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 촛불을 들었다”며 “민주당의 판결 불복과 사법부 공격은 헌법의 삼권분립과 민주주의를 정면으로 부정하는 행위”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안 전 지사의 판결에 침묵한다는 것은 국민들의 인식 및 정서와 달리 가는 행태”라며 “미투 운동으로 이뤄가고 있는 변화 및 진보에 함께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 대변인은 “안 지사 사건을 패싱한다는 것은 공당으로서 무책임하거나 오만한 처사”라며 “안 지사가 민주당에서 차지했던 비중을 볼 때 공당으로서 명확하게 국민 앞에 입장을 밝히고 반성하는 자세를 보이는 것은 필요했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결국 민주당이 한편으로는 헌법과 민주주의를 부정하고 한편으로는 구시대 낡은 관념에 갇혀 있거나 혹은 변화에 동참하지 못하는 모습을 통해 자신들이야말로 적폐정당임을 드러내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