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치/사회
‘文 자신감’ 건드린 김예령에 “공부 더 해라”…동료 기자의 일침
최종수정 2019.01.11 08:02기사입력 2019.01.10 15:55

김예령 경기방송 기자 향한 최경영 KBS기자의 반박…“질문은 구체적으로”

김예령 경기방송 기자(좌)와 문재인 대통령(우). 사진=연합뉴스

10일 김예령 경기방송 기자가 신년기자회견에서 보인 모습이 화제인 가운데 최경영 KBS기자가 비판에 나섰다.


이날 김 기자는 청와대에서 열린 신년기자회견에서 “혁신성장, 공정경제를 통해서 성장을 지속시키겠다. 개천에서 용이 나오는 사회를 만들겠다 이렇게 말씀하셨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여론이 굉장히 냉랭하다는 걸 대통령께서 알고 계실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현실 경제가 얼어붙어 있어 국민들은 많이 힘들어하고 있다. 희망을 버린 건 아니지만 미래에 대한 불안감이 굉장하다. 대통령께서 계속해서 이와 관련해 ‘엄중하게 바라보고 있다’고 강조하시면서도 현 경제 정책 기조를 바꾸시지 않고 변화를 갖지 않으시려는 이유에 대해 알고 싶다”라며 “그 자신감은 어디에서 나오는 것인지, 그 근거는 무엇인지 단도직입적으로 여쭙겠다”라고 말했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김 기자의 질문이 끝나자 ‘경기방송의 김예령 기자’라고 소속을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의 경제정책 기조가 왜 필요한지 우리 사회의 양극화, 불평등 구조를 바꾸지 않고서는 지속가능한 성장이 불가능하다는 점은 오늘 제가 모두 기자회견문 30분 내내 말씀 드린 것”이라며 “필요한 보완들은 얼마든지 해야겠지만 정부의 경제 정책기조는 계속 유지될 필요가 있다는 말씀은 이미 충분히 드렸기 때문에 또 새로운 답이 필요할 것 같지는 않다”고 말했다.

이후 최경영 KBS기자는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무슨 정책인지도 질문에는 나오지 않고, 무슨 경제가 어떻게 잘못됐다는 건지도 알 수 없고, 그러니 인과관계는 당연히 나오지 않았다. 말을 모호하게 시작하니까 결국 마지막 나오는 질문도 추상적이고 인상비평만 하는 것 같은 이상한 질문이 되고 마는 것”라고 지적했다.


최 기자는 “국민을 대표로 해서 대통령에게 질문하는 것은 특별한 자리고 영광이다. 조금 더 공부를 하라. 너무 쉽게 상투적인 내용으로 질문하지 마시라. 그렇게 해서 어떻게 막강한 행정권력, 대통령을 견제한다는 말인가”라고 반문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소유주?(종합)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
  2.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계 미래 불확실"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
  3.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한 질문 하고 끊어"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
  4.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모와 관계 없다"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
  5.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는…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
  6.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7.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장·소금·조미료·액젓 줄줄이 올라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
  8.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동안 업무 마비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
  9.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의 기본"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
  10.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사… 누가·어떻게 할까?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
  11.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삼박자 갖춰야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12.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역대급 국어실력"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
  13.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러날까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
  14.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학전 준비"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
  15.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91.25%" 압도적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16.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17.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에 구조 난항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
  18.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오픈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19.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도 상위권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
  20.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사이익 기대감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