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아시안컵] 벤투 감독 '손흥민 합류 고대'…"중국전부터 도와주길 기대"
최종수정 2019.01.08 11:09기사입력 2019.01.08 09:46

[아시안컵] 벤투 감독 '손흥민 합류 고대'…"중국전부터 도와주길 기대" 필리핀 에릭손 감독과 한국 파울루 벤투 감독/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승환 인턴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중국전부터 손흥민의 합류를 고대하고 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7일(한국 시각)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1 차전에서 필리핀을 상대로 황의조의 골을 앞세워 1-0 승리했다. 기대했던 경기력은 아니었지만, 한국 대표팀은 승점 3점을 획득했다.


경기 후 벤투 감독은 '연합 뉴스'를 통해 "상대 밀집 수비 때문에 공간 창출이 어려웠다. 중요한 승리를 따냈다"고 말했다. 이어 "황의조의 득점 이후 공간이 생기면서 추가 골의 기회를 만들기도 했다. 결과적으로 중요한 승리를 따냈다"고 승리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계속해서 벤투 감독은 "다음 상대들이 어떤 전술로 나올지 모르겠지만 상대 분석을 모두 끝냈다. 필리핀처럼 수비적으로 나올 수도 있다. 하지만 1차전이 끝난 상황에서 두 팀이 승점 3이고, 나머지 두 팀은 승점이 없다는 게 변수"라며 "키르기스스탄은 2차전에서 승점을 따야하는 상황이다. 상대의 전술보다 결국 우리의 경기 방식이 더 중요하다. 우리의 경기 방식은 상대에 따라 바뀌지 않는다. 수비적인 팀을 상대할 때 공간을 만들어내는 방법을 더 고민하겠다"고 전했다.


기성용의 부상에는 "기성용의 정확한 부상 상태는 좀 더 기다려봐야 한다. 의무팀의 최종진단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고, 대표팀 선수들의 옐로카드에 대해서는 "경고는 경기의 일부다. 다만 주심의 판정이 일관성이 없었다고 생각한다. 경고를 받은 선수들 걱정보다는 다음 경기를 어떻게 준비를 할지가 먼저다"고 말했다.


벤투 감독은 손흥민의 합류를 고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는 손흥민의 합류에 대해서 "손흥민은 우리의 플레이 스타일에서 큰 영향력을 주는 선수다. 문전 앞에서 상대를 무너뜨릴 수 있는 선수다. 손흥민이 좋은 컨디션을 가지고 중국전부터 도와주기를 기대한다"고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박승환 인턴기자 absolut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