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영업직, 부실 매각 반대 침묵시위
최종수정 2017.08.09 04:02기사입력 2017.08.08 10:02 이정민 산업부 기자
금호타이어 영업부문 임직원과 해외 바이어 등 100여명이 8일 서울 광화문 금호아시아나본관 사옥 앞에서 회사의 부실 매각을 반대하는 침묵 시위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금호타이어 영업부문 임직원과 해외 바이어 등 100여명이 회사의 부실 매각을 반대하는 침묵시위를 벌였다.

8일 서울 광화문 금호아시아나본관 사옥 앞에 선 이들은 산업은행의 무리한 부실 매각 추진이 영업 환경에 악영향을 주고 있으며 특히 해외 영업이 크게 위축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중동 지역에서 수십 년간 금호타이어 제품을 수입해온 온 거래상은 “금호타이어가 더블스타로 매각 될 경우 브랜드 가치 저하로 해외 시장에서도 금호타이어 제품은 외면 당할 것”이라며 우려를 표했다.

금호타이어 임직원들은 현재 진행 중인 매각 작업이 중단되지 않을 경우 수출 환경 개선과 해외 거래선의 생존을 위해 지속해서 투쟁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더블스타로 매각 추진 중인 금호타이어는 올해 초 매각설이 해외에 퍼지며 판매가 급감,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6% 감소했고 영업이익이 2015년 3분기 이후 처음으로 적자전환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한별 결혼 소식 온라인 강타!...결혼 상대는? 뱃속 아기와 행복한 일상 ‘감동적’
  2. 2김부선 딸, 엄마 쏙 빼닮았네...두 눈 동그랗게 뜨고 상큼미소 발산
  3. 3김부선, “그래서 혼자 이렇게 외롭게 살고 있지 않냐” ‘억울’...“딸, 혼전임신하면 잔치 열고 축하해 줄 것”
  4. 4외모지상주의 하늘, 핑크 속옷만 입고 요정미 뿜뿜 ‘남심 홀릭’
  5. 5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4일 금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