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안경환 사퇴, 안타깝지만 존중…검찰개혁 차질없이 진행"
최종수정 2017.06.17 04:10 기사입력 2017.06.16 23:22 이민찬 정치부 기자
0 스크랩
청와대 고위관계자 "안경환 후보자 의사 존중"
안개 속에 가려진 청와대/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청와대는 16일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사퇴에 대해 "본인의 의사를 존중한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문자메시지를 통해 "안 후보자의 자진사퇴를 안타깝게 생각한다"면서 이 같이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법무부의 탈검찰화와 검찰개혁은 차질 없이 진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안 후보자는 이날 오후 자신에 대한 도덕성 논란이 커지자 "문재인정부의 개혁추진에 걸림돌이 될 수 없어 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안 후보자는 "저는 비록 물러나지만 검찰개혁과 법무부 탈검사화는 꼭 이루어져야한다"며 "저를 밟고 검찰개혁의 길에 나아가십시오"라고 했다.

안 후보자는 문재인정부의 장관 후보자 중 낙마하는 첫 사례가 됐다. 안 후보자가 사퇴함에 따라 청와대의 공직후보자 부실검증 후폭풍은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8월 19일 토요일)
  2. 2지속적으로 축적되면 몸에 영향…노출되지 않는 것이 가장 안전
  3. 3아이언맨과 함께할 직원 뽑는다
  4. 4오늘의 운세 (8월 18일 금요일)
  5. 5오늘의 운세 (8월 20일 일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