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공복자들' 권다현 귓볼로 남편 미쓰라 찾기…'공복 식스센스'
최종수정 2019.01.11 19:50기사입력 2019.01.11 19:50

'공복자들' 권다현 귓볼로 남편 미쓰라 찾기…'공복 식스센스' '공복자들' 권다현이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사진=MBC 제공


[아시아경제 이건희 인턴기자] ‘공복자들’의 신인류 권다현이 공복 중 귓불로 남편 미쓰라 찾기에 나서며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녀는 공복 중 한 층 예민해진 감각으로 남편 미쓰라 귓불 찾기에 나섰는데, 권다현이 자신의 촉각을 지배해 남편을 알아 맞출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였다.


11일 방송되는 ‘공복자들’에서는 권다현이 귓불 촉진만으로 남편 미쓰라 찾기에 나서는 미션이 펼쳐진다.

‘공복자들’은 쏟아지는 먹거리와 맛집 속에서 한끼의 진정한 의미를 되짚어보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건강관리’, ‘다이어트’ 등 다양한 이유로 24시간 공복 후 한끼를 먹는 것에 동의한 공복자들이 각각의 일상생활을 보내며 수 많은 유혹을 이겨내고 ‘공복의 신세계’를 영접하는 모습이 담겼다.


‘공복자들’은 지난 주 ‘제1회 공복 워크숍’을 통해 안방극장에 재기발랄한 웃음과 의미 있는 메시지 전달로 화제가 됐다. 이번 주 공복 워크숍 2부에서는 공복을 통해 예민해진 후각, 청각, 시각, 촉각을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공복 감각왕'을 찾아보는 '공복 식스센스'가 공개된다.


노홍철·김준현·유민상·미쓰라·권다현·배명호 등 멤버들은 눈을 가리고 촉각만으로 사람을 구별해 촉각왕을 뽑았다. 권다현은 귓불만 만져 남편 미쓰라 찾기에 나섰는데 미쓰라는 “오늘 처음 만져보는 것일 것”이라며 걱정하기도 했다.


권다현은 조심스럽게 멤버들의 귓불을 만지며 남편 찾기에 초집중해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고민 끝에 애교 가득 “남편~”을 외치며 백허그를 했고, 그녀의 특별한 손놀림에 멤버들 모두 숨죽이는 상황이 벌어졌다.


특히 권다현에 이어 노홍철은 촉각만으로 유민상의 배를 찾는 도전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그는 “공복으로 내가 나를 뛰어넘는다”고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여 그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뚱앤뚱’ 유민상과 김준현이 당당히 뱃살을 드러내는 가운데 노홍철을 방해하기 위해 배에 잔뜩 힘을 주거나 일부러 뱃살을 만드는 재밌는 꼼수가 난무했다.


한편 웃음을 멈추 수 없는 핵폭탄급 미션들이 쉴 새 없이 쏟아지고 화려한 게스트와 함께 해 웃음이 업그레이드 된 ‘제1회 공복 워크숍’ 2부는 이날 저녁 8시50분에 방송되는 ‘공복자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건희 인턴기자 topkeontop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