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김정은 백두산 천지 '손가락 하트' 사진 공개
최종수정 2018.09.23 10:48기사입력 2018.09.23 10:48
20일 백두산 천지에서 김정은 위원장 내외가 남쪽 수행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처음에는 손을 내리고 있었으나, 강경화 외교부 장관으로부터 "남쪽에서 유행하는 손가락 하트를 해보자"는 제안을 받고, 따라하고 있다. 리설주 여사는 김 위원장의 손을 받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23일 청와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손가락 하트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21일 김 위원장은 백두산 천지에서 기념 촬영 당시 손가락 하트 포즈를 취하면서 유쾌한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에 따르면 우리측 특별수행단은 김 위원장에게 손가락으로 하는 작은 하트 포즈를 요청했고 김 위원장은 이에 응했다.
김 위원장이 하트를 만들자 리설주 여사가 김 위원장의 하트를 손으로 떠 받드는 포즈를 취하고 함께 사진을 찍었다.

이때 김 위원장은 김 대변인에게 "어떻게 하는 것인가"고 물었고 김 대변인이 방법을 가르쳐주자 "이게 나는 모양이 안나옵니다"라는 이야기도 했다.




이 장면을 본 백낙청 교수는 "남쪽 사람들이 보면 놀라워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고 김 대변인은 전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