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원·달러 환율 장중 1130원…터키·러시아 정치불안 영향
최종수정 2018.08.10 16:22기사입력 2018.08.10 16:22

원·달러 환율, 11.7원 오른 1128.9원 마감


사진출처=연합뉴스EPA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터키, 러시아 등 신흥국 정치불안이 확산되면서 달러가 초강세를 보였다. 이에 원·달러 환율이 급등해 1130원까지 올랐다.


10일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보다 11.7원 오른 1128.9원에 마감했다. 이는 종가기준으로 지난 달 24일(1135.2원) 이후 최고치다. 이날 6.8원 오른 1124.0원에 출발한 환율은 장마감 직전 1130.0원까지 치솟았다.

이처럼 환율이 급등한 건 터키, 러시아 등 신흥국의 정치불안으로 글로벌 투자심리가 위축된 영향이다. 터키는 전날 이란산(産) 에너지 수입을 지속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미국과 외교 갈등을 빚었다. 이에 터키 리라 가치가 5% 넘게 떨어지면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러시아의 경우 미 국무부가 러시아의 이중 스파이 독살 혐의를 비난하며 안보 기술 관련수출을 금지한다고 밝히면서 외교불안이 확산됐다. 여기에 러시아가 강경대응을 시사하면서 러시아 루블화 가치가 2% 가까이 하락했다.


김현진 NH선물 연구원은 "유로화를 비롯해서 모든 통화가 낙폭을 키우는 모습"이라며 "당분간 달러 강세 흐름이 지속됨에 따라 1130원대에 환율이 오갈 것으로 본다"고 전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인싸놀이'
    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
  2. 타인의 정자로 '인공수정' 자녀는 친자식?…대법 공개변론서 '격론'
    타인의 정자로 '인공수정' 자녀는 친자식?…대법 공개
  3. 설리, '성민씨' 호칭논란 해명…"우린 서로를 아끼는 동료이자 친구"
    설리, '성민씨' 호칭논란 해명…"우린 서로를 아끼는
  4. "北, 개성공단 설비 몰래 이전해 생산·수출 중"
    "北, 개성공단 설비 몰래 이전해 생산·수출 중"
  5. "돈 때문 아니다"…'택시운전사' 故김사복 아들이 밝힌 진실
    "돈 때문 아니다"…'택시운전사' 故김사복 아들이 밝
  6. 안인득은 왜 19살 여고생을 따라다녔나, 범행 전 스토킹 범죄 정황
    안인득은 왜 19살 여고생을 따라다녔나, 범행 전 스토
  7. 北개성공단 설비 무단 이전 논란…통일부 "재산권 침해 인정 못 해"(종합)
    北개성공단 설비 무단 이전 논란…통일부 "재산권 침
  8. [전문]40년 전통 막국수집 소개한 '생활의 달인'…조작 논란에 사과
    [전문]40년 전통 막국수집 소개한 '생활의 달인'…조
  9. "휘성 오해, 자숙하며 살겠다"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
    "휘성 오해, 자숙하며 살겠다"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
  10. [포토] 유다연 '명품 뒤태 과시'
    유다연 '명품 뒤태 과시'
  11. 과천자이 1순위 청약서 미달…오늘 기타지역 1순위 청약
    과천자이 1순위 청약서 미달…오늘 기타지역 1순위 청
  12. 명지대, 채무액 4억 못 갚아 파산 위기…법원 최종 선고만
    명지대, 채무액 4억 못 갚아 파산 위기…법원 최종 선
  13. 北, 전력난에도 에어컨 주문은 급증
    北, 전력난에도 에어컨 주문은 급증
  14. "집단 소송 하겠다" 임블리 기자회견에도 소비자 불만 폭주
    "집단 소송 하겠다" 임블리 기자회견에도 소비자 불만
  15. 日·英 등 글로벌 기업들 잇단 화웨이 거래중단 선언
    日·英 등 글로벌 기업들 잇단 화웨이 거래중단 선언
  16. "2030년대 中첨단전투기 규모, 한국의 3배 이상될 것"
    "2030년대 中첨단전투기 규모, 한국의 3배 이상될 것"
  17. [이종길의 영화읽기]배타적이어서 영향력 커진 칸영화제
    [이종길의 영화읽기]배타적이어서 영향력 커진 칸영화
  18. 이재용 부회장, 방한 부시 전 대통령과 단독 면담
    이재용 부회장, 방한 부시 전 대통령과 단독 면담
  19. [포토] 신다원 '이것이 머슬마니아의 광배근'
    신다원 '이것이 머슬마니아의 광배근'
  20. 문 대통령 국정 지지율 50%대 육박…民·韓 지지율 격차는 5.7%p[리얼미터]
    문 대통령 국정 지지율 50%대 육박…民·韓 지지율 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