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여해, 지방선거 참패한 홍준표 향해 “빨리 손잡고 나가라” 비난
최종수정 2018.06.14 15:17기사입력 2018.06.14 13:59
류여해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사진=연합뉴스


류여해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6.13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이 참패한 것에 대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를 비난했다.

류여해 전 최고위원은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심을 읽고 존중했으면, 그리고 홍준표 사당화는 안 된다고 소리쳤는데, 제명의 결과”라고 주장했다.

이어 “모든 충언을 개가 짖는 소리로 듣더니 기차는 수렁에 빠졌다”며 “기차는 어디로 가느냐고 물어도 답이 없더니 기차가 길을 잃었다. 홍준표 때문에!”라고 홍 대표를 비난했다. 끝으로 그는 “빨리 손잡고 다 나가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홍 대표는 전날(13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참패에 대한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다”라며 “개표가 완료되면 14일 오후 거취를 밝히겠다”라고 사퇴를 시사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후 2시에 열리는 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대표직 사퇴를 밝힐 것으로 전망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