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방글라데시 대사 SNS 욕설…외교부 "사실 파악중"
최종수정 2018.04.17 07:33기사입력 2018.04.16 21:42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외교부는 16일 주방글라데시 대사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욕설 댓글을 작성했다는 보도가 나온 데 대해 사실관계를 파악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JTBC는 주방글라데시 대사가 문재인 대통령의 사진에 욕설 댓글을 달았다고 보도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관련 언론보도 내용을 인지하고 있으며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라고 설명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2. 2김경란, 결점 하나 없는 피부에 빛나는 미모 “휴일에 혼자 떠난 기차여행”
  3. 3이명희 동영상, 딸들이 어머니 보고 배웠나? 사람 우습게 아는 횡포 ‘어이상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