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자 휴가지원 사업, 오는 20일까지 신청 가능
최종수정 2018.04.16 10:32기사입력 2018.04.16 09:22
사진=근로자 휴가지원 사업 홈페이지 캡쳐


정부의 국정과제로 추진되는 근로자 휴가지원제도 신청자가 16일 만에 15000 명을 넘어섰다.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은 기업과 정부가 근로자의 국내 여행 경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근로자(20만 원)와 기업(10만 원)이 여행 적립금을 조성하면 정부(10만 원)가 추가로 지원한다. 올해는 중소기업 근로자 2만 명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16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11일 기준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을 신청한 기업은 1211개, 인원은 15443명이다.
신청 기간은 지난달 27일부터 오는 20일까지로 나흘 동안 신청이 가능하다. 기업 규모별 신청 현황을 보면 중기업 292개(인원 7352명), 소기업 671개(6833명), 소상공인 업체 248개(1258명)다.

한편 이 제도는 프랑스의 ‘체크바캉스’ 제도를 참고한 것으로 문재인 대통령의 과거 대선 후보 시절 공약이기도 하다.

또한 최종 선정 결과는 오는 30일에 통보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조세호 어머니 “행복했으면 좋겠다” 위로에 눈물…암페타민 반입 논란 후 방송 출연
  2. 2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3. 3김사랑, 원피스에 드러난 9등신 황금 비율 “진정한 몸매 종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