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용의자 천안서 숨진 채 발견(2보)
최종수정 2018.02.14 19:20기사입력 2018.02.14 16:24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속보[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돼 온 한정민(32)이 14일 충남 천안 동남구의 한 모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이 공개수사로 전환한 지 만 하루 만이다.

이날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오후 3시께 천안 동남구 신부동 한 모텔 목욕탕에서 한정민이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한정민은 지난 8일 새벽 제주시 구좌읍 자신이 관리하던 게스트하우스에서 투숙객 A(26·여)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아 왔다.

한정민은 지난 10일 오후 비행기를 타고 제주를 빠져나간 뒤 행방이 묘연했다. 경찰이 13일부터 공개수사로 전환한 지 하루 만에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조근현 감독 “이유영, 노출 수위 높아 괜찮겠냐고 물었더니 그런 건 중요하지 않다고 해 같이 했다”
  2. 2홍선주 “알면서 모른 척했고 무서워서 숨었다…다른 사람들이 피해 받았을 때 겁 났다”
  3. 3고은 시인 “아직도 할 일이 너무 많고, 써야 할 것도 많다…외유는 조금씩 줄일 것”
  4. 4최율, 톱스타에게 어떤 몹쓸 짓을 당했나? 정상이 아닌 사람들 모두 사라질 때까지
  5. 5'블랙하우스' 강유미, 인터넷 방송으로 월 수입 수천만원 번 적도 있어 ‘화들짝’...비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