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매트서 화재…일가족 4명 사상
최종수정 2017.11.15 06:54기사입력 2017.11.15 06:54 온라인이슈팀
14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의 15층짜리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나 집 안에 있던 이모(여·47)씨가 숨지고 남편(50)과 아들(20), 딸(18)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사진=경기 분당소방서 제공


14일 오전 2시 50분께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이모(47·여)씨가 숨지고 남편 전모(50)씨와 아들(20), 딸(18) 등 3명은 1~2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아들 방의 전기매트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20여분 만에 모두 진압됐다.

이 불로 인해 이씨 집 내부 161㎡를 태워 소방서 추산 8000여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고 아파트 주민 50여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가족들이 전기매트에서 불이 시작됐다고 진술했다”면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사람들이 참 희한해…정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카페 안에서 먼저 난리가 나지 않았겠나”
  2. 2강용석 변호사 아들의 돌직구 발언 "아빠 굴곡 있는 인생 닮기 싫다" 재조명
  3. 3도도맘 김미나, 화장 지우니…세련된 용모와는 사뭇 다른 모습
  4. 4류여해 ‘포항 지진 발언’ 논란, 이현종 논설위원 “‘지진’을 정치에 끌어들이는 이런 행태는 굉장히 부적절”
  5. 5이태임 “정상훈과의 키스신 충격…수많은 키스신 중 가장 리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