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매트서 화재…일가족 4명 사상
최종수정 2017.11.15 06:54기사입력 2017.11.15 06:54
14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의 15층짜리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나 집 안에 있던 이모(여·47)씨가 숨지고 남편(50)과 아들(20), 딸(18)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사진=경기 분당소방서 제공


14일 오전 2시 50분께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이모(47·여)씨가 숨지고 남편 전모(50)씨와 아들(20), 딸(18) 등 3명은 1~2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아들 방의 전기매트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20여분 만에 모두 진압됐다.

이 불로 인해 이씨 집 내부 161㎡를 태워 소방서 추산 8000여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고 아파트 주민 50여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가족들이 전기매트에서 불이 시작됐다고 진술했다”면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카주라호, 인간의 성적 아름다움 적나라하게 표현한 조각 ‘관능의 극치’
  2. 2‘슬기로운 감빵생활’ 해롱이, NG컷에서 잠깐 나왔다…현장에서 열연을 펼치는 것은 물론 분위기 메이커 역할 톡톡
  3. 3‘수요미식회’ 떡볶이, 부드러우면서 퍼지지 않는 탱탱한 떡에 중독성 있는 국물
  4. 4김희중, MB와 15년 함께 했는데...왜? 그의 입에 쏠린 '눈'...‘마음 먹고 모든 사실 밝히겠다?’
  5. 5김영애 “사업에 문제가 생겨 물러났지만 내 몸은 자유를 찾았다…정말 지옥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