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자 발표…합격률 어떻게 되나
최종수정 2017.11.14 10:28기사입력 2017.11.14 10:28 온라인이슈팀
사진=한국사능력검정시험 홈피 화면 캡처



난 10월28일 치러진 제3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자 명단이 오늘(14일) 발표된다. 합격여부는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오전 10시 이후 확인할 수 있다.

법률신문에 따르면 이번 시험 난이도는 지난 제36회차 시험에 비해 다소 높았다는 평가가 주를 이뤘다. 특히 고급시험의 난이도가 크게 상승하면서 합격률 하락폭이 가장 컸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런 가운데 초급시험의 합격률은 올랐다.

제3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합격자 현황은 총 8만1657명이 지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전회(12만7353명)보다 35.9%포인트 감소한 수치다. 하지만 지난해 마지막 시험인 전년동기 지원자(7만5821명)에 비해선 7.7%포인트 증가했다.
올해 마지막으로 시행된 한국사능력검정시험에는 총 6만6614명이 실제 시험에 응시해 평균 81.6%의 응시율로 전회(85.3%)보다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각 급수별 합격점수 커트라인은 100점 만점에 고급 시험은 70점 이상일 경우 1급, 60점 이상은 2급의 인증 등급을 받을 수 있다.

중급에서는 70점 이상일 경우 3급, 60점 이상일 경우 4급 등급이 주어지며 초급 시험은 70점 이상을 획득할 경우 5급, 60점 이상은 6급의 인증 등급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좀 불안했는데 합격했음”, “첫 시험인데 1점차로 2급”, “1급 합격”,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사람들이 참 희한해…정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카페 안에서 먼저 난리가 나지 않았겠나”
  2. 2강용석 변호사 아들의 돌직구 발언 "아빠 굴곡 있는 인생 닮기 싫다" 재조명
  3. 3도도맘 김미나, 화장 지우니…세련된 용모와는 사뭇 다른 모습
  4. 4류여해 ‘포항 지진 발언’ 논란, 이현종 논설위원 “‘지진’을 정치에 끌어들이는 이런 행태는 굉장히 부적절”
  5. 5이태임 “정상훈과의 키스신 충격…수많은 키스신 중 가장 리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