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김여진-문성근 합성 사진에 "제가 부끄럽고 죄송합니다"
최종수정 2017.09.14 17:21기사입력 2017.09.14 17:21 미디어이슈팀 기자
[사진제공=신동욱 트위터]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배우 김여진, 문성근의 19금 합성 사진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그는 14일 자신의 트위터에 "'19금' 김여진 문성근 합성 사진 만들어 뿌린 국정원, 국가정보기관이 아니라 19금 공작영화제작사 꼴이다. 보수의 부끄러운 민낯 꼴이고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는 꼴이다. 발본색원해 피해자들을 위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부끄럽고 죄송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국정원 적폐청산TF와 사정 당국에 따르면 원세훈 전 원장 시절 국정원 심리전단은 2011년 11월 한 보수 성향 인터넷 카페 게시판에 배우 문성근씨와 김여진씨의 모습이 담긴 합성 사진을 게시했다.

이는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퇴출 대상'으로 지목된 연예인의 이미지를 실추시키기 위해 합성 나체 사진까지 만들어 인터넷에 살포하는 '특수 공작'에 나선 것으로 드러나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문성근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악! 아~ 이 미친 것들. 검찰 조사에 응하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5일 월요일)
  2. 2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6일 화요일)
  3. 3부산시, 서부산권 복합산업유통단지 조성사업 협약
  4. 4“전원주택 까치울 전원마을”, 도심 속 욜로 라이프로 큰 인기
  5. 5(주)JK알에스티, 기술력 앞세워 국내 수배전반 시장 장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