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섬총각 정용화, 생일도 합류에 “막둥이가 있어야지~” 네티즌 환영
최종수정 2017.09.11 15:05 기사입력 2017.09.11 15:05 미디어이슈팀 아시아경제 티잼 기자
0 스크랩
사진출처=올리브 tv

정용화가 허당미를 장착하고 돌아왔다.

오늘(11일) 방송되는 올리브 ‘섬총사’에서는 해외투어로 잠시 자리를 비웠던 정용화가 생일도로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섬에 도착한 정용화는 무인도 방문을 한 강호동, 김희선, 존박이 돌아오기 전 담장 뒤에 몸을 숨긴다. 멤버들을 놀래키기 위한 작전으로 영화 ‘곡성’을 패러디한 것이다. 그러나 멤버들의 수다 떠는 소리에 묻혀 정용화의 작전은 수포로 돌아간다.

이에 네티즌들은 “kjw4**** 정용화 기다렸어요! 섬총사 완전체” “yuna**** 정용화 보고싶었오 막둥이가 있어야제” “jhmi**** 역시 섬총사는 정용화가 빠지면 안돼” 등 정용화의 컴백을 반가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섬총사’는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18일 월요일)
  2. 2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19일 화요일)
  3. 3[부산 북항재개발 이대로 좋은가?] 상-BPA "백년 세관 허물고 주상복합짓겠다"
  4. 4소년법은 폐지할 수 없다
  5. 5동명대 ‘안민석 국회의원 초청 특별강연’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