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메가밀리언' 복권 4500억 당첨자 나와…역대 5위
최종수정 2017.08.14 04:00기사입력 2017.08.13 08:57
(사진=미 CNBC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미국에서 판매되는 복권 '메가밀리언'에서 3억9300만달러(약 4500억원)를 손에 쥐게 될 당첨자가 나왔다.

12일(현지시간) 미 CNBC방송 등에 따르면 지난주 금요일 발표된 메가밀리언 1등 당첨번호 23-33-53-56-58과 메가볼 6으로 구성된 복권이 일리노이주 시카고 인근 팔로스 하이츠의 닉스 바비큐에서 팔린 것으로 확인됐다.

초대형 잭팟을 터트린 주인공이 누구인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번 당첨금은 지난 4월28일부터 누적된 것으로 메가밀리언 복권 사상 역대 5위 규모다.

1등 복권을 판매한 닉 안드리쿠풀로스 닉스 바비큐 사장도 "당첨 복권을 팔게 돼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메가밀리언 1등 당첨자를 배출한 복권 판매점은 50만달러(약 5억7000만원)가량의 인센티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몇달째 당첨자가 나오지 않던 메가밀리언 잭팟이 터지면서 미국인들의 관심은 이제 파워볼로 옮겨갔다. 이번 주말 파워볼 복권의 누적 당첨금은 3억5600만달러(약 4077억원)까지 치솟았다.

이번주 파워볼 당첨자가 나오면 미국 복권 사상 3억달러 이상의 복권이 동시에 당첨자를 내는 첫 사례가 된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미국 셧다운, 국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직결되는 핵심 서비스를 제외한 모든 공공 Program 중단
  2. 2북한 현송월, 악어가죽으로 만든 명품 브랜드 핸드백…이게 얼마짜리라고?
  3. 3낸시랭, 기자와 나눈 메시지 내용에는? 낸시랭 왕진진 “언론에 보도된 것은 사실 아니다”
  4. 4‘슈가맨’ 이지연-영턱스클럽, 일요일 밤을 추억으로 물들인 반가운 얼굴들
  5. 5현송월 “현재 아주 좋고, 앞으로도 좋을 것” 거침없는 해외 매체와의 인터뷰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