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국제우주정거장을 비추는 태양

태양빛 받아 파워 충전

최종수정 2017.08.02 04:00기사입력 2017.08.01 08:05 정종오 산업2부 기자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보는 일출. 이를 통해 에너지를 충전한다.[사진제공=NASA]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태양이 떠오르고
저하늘 어디선가
오늘도 지구도는

<#10_LINE#>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보는 일출과 태양 전지판이 이채롭다. 지난 달 26일 촬영된 사진을 보면 태양이 솟아오르고 태양전지판을 통해 에너지를 충전하는 모습이 찍혔다.

국제우주정거장에는 하루에 열여섯 번 태양이 떠오른다. 90분마다 한 번 씩 국제우주정거장이 지구를 공전하기 때문이다.

태양전지판은 국제우주정거장에 파워를 공급하는 주요 원천이다. 우주정거장이 태양빛을 받을 때 충전하고 태양빛을 받지 않을 때 파워를 공급한다.

국제우주정거장에 머물렀던 우주비행사들은 우주공간에서 보는 일출은 '아름답고 경이롭다'는 반응을 보였다. 대부분 국제우주정거장에 도착하는 새로운 멤버들은 제일 먼저 일출을 찍어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전송하는 게 일상이었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