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아파서 병원에 갔더니…’ 눈에서 렌즈 27장 발견
최종수정 2017.07.17 15:03기사입력 2017.07.17 15:03 김경은 기자
사진=LADbible


백내장 수술을 받으려던 67세 여성의 눈에서 콘택트렌즈 27장이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6일(현지시간) 인디펜던트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영국 의료진이 한 환자의 눈에서 콘택트렌즈 27장을 제거하는 수술을 진행했다.

환자는 67세 여성으로 눈에 이물감을 느낀다며 병원을 찾았다. 당시 이 여성은 “노안이나 백내장 때문에 눈이 불편한 것 같다”며 수술 의사를 밝혔다.
눈 검사를 하던 의료진은 여성의 눈에서 콘택트렌즈 17장이 달라붙어 한 덩어리가 된 것을 발견했다. 의료진은 이를 제거하는 수술 과정에서 서로 달라붙지 않은 렌즈 10장을 추가로 찾아냈다.

이 여성은 매달 한 번씩 갈아끼는 콘택트렌즈를 35년간 착용해왔는데, 가끔 렌즈를 제거하지 않은 것을 잊고 그 위에 새 렌즈를 낀 것으로 드러났다.

이 환자는 렌즈 제거 수술 2주 뒤 눈의 편안함을 되찾았다.

의료진은 콘택트렌즈를 겹쳐 착용하는 경우 대부분 불편함을 느끼고 눈이 충혈되는데, 이 환자는 이물감과 시력 저하 외에 별다른 문제를 호소하지 않아 희귀하다며 이를 의학 학술지 브리티시메디컬저널(BMJ)에 보고했다.

이 사례는 의사들이 검진 시 추가로 염두에 둬야 할 점이며, 렌즈 사용자들도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필요하다고 외신은 덧붙였다.

아시아경제 티잼 김경은 기자 silv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사람들이 참 희한해…정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카페 안에서 먼저 난리가 나지 않았겠나”
  2. 2강용석 변호사 아들의 돌직구 발언 "아빠 굴곡 있는 인생 닮기 싫다" 재조명
  3. 3도도맘 김미나, 화장 지우니…세련된 용모와는 사뭇 다른 모습
  4. 4류여해 ‘포항 지진 발언’ 논란, 이현종 논설위원 “‘지진’을 정치에 끌어들이는 이런 행태는 굉장히 부적절”
  5. 5이태임 “정상훈과의 키스신 충격…수많은 키스신 중 가장 리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