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최저임금 인상에 대형마트株 미끌
최종수정 2017.07.17 10:59기사입력 2017.07.17 10:59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최저임금 인상 결정으로 인건비 부담이 높아지게 된 대형마트 주가가 17일 미끌어졌다.

이날 오전 10시54분 현재 롯데쇼핑은 전 거래일 대비 2.21% 내린 28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마트 역시 5.12% 하락한 23만1500원을 기록 중이다. 이마트는 메릴린치, 골드만삭스, 모건스탠리 등 외국계 창구를 통한 매물이 강하다.

2018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000원 이상 오른 7530원으로 결정됐다. 전년 대비 인상률로 치면 16.4%로 17년만에 최대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2. 2김경란, 결점 하나 없는 피부에 빛나는 미모 “휴일에 혼자 떠난 기차여행”
  3. 3이명희 동영상, 딸들이 어머니 보고 배웠나? 사람 우습게 아는 횡포 ‘어이상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