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최저임금 인상에 대형마트株 미끌
최종수정 2017.07.17 10:59기사입력 2017.07.17 10:59 박선미 증권부 기자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최저임금 인상 결정으로 인건비 부담이 높아지게 된 대형마트 주가가 17일 미끌어졌다.

이날 오전 10시54분 현재 롯데쇼핑은 전 거래일 대비 2.21% 내린 28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마트 역시 5.12% 하락한 23만1500원을 기록 중이다. 이마트는 메릴린치, 골드만삭스, 모건스탠리 등 외국계 창구를 통한 매물이 강하다.

2018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000원 이상 오른 7530원으로 결정됐다. 전년 대비 인상률로 치면 16.4%로 17년만에 최대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이건희 삼성 회장, 2년 전과 얼마나 달라졌나? 상체 더 세우고 의사소통 시도하는 모습도 포착
  2. 2고준희, 시선 압도하는 늘씬한 각선미 “몽환적인 눈빛”
  3. 3“류여해, 정치적인 오해의 소지 불러 일으키는 발언 자제해줬으면...” 윤기찬 자유한국당 부대변인 지적
  4. 4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0일 월요일)
  5. 5현대차 울산시승센터 이전 후 '확 넓어졌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