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현, 탈북하고 다시 재입북?…“한국 생활은 육체적·정신적 고통 뿐”
최종수정 2017.07.20 17:18기사입력 2017.07.16 17:39 미디어이슈팀 기자
[사진제공=우리민족끼리 캡처] 탈북자 임지현이 북한 매체에 출연했다

한국에서 방송활동을 하던 탈북자 임지현이 북한의 선전매체에 등장 해 충격을 주고 있다.

16일 북한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에 임지현씨가 등장했다.

공개된 방송은 '반공화국 모략선전에 이용되였던 전혜성이 밝히는 진실'이라는 제목이 달려있다.영상 속 임지현씨는 “2014년 1월 탈북했고 지난달 돌아왔다”며 “평안남도 안주시에서 부모님과 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는 “한국에서 임지현이라는 이름을 가명을 사용했다”고 말했다.
탈북 배경을 묻는 질문에 “잘 먹고 돈도 많이 벌 수 있을 거라 상상했다”고 말했다. 한국 생활에 대해서는 “술집을 비롯한 여러 곳을 떠돌았지만 육체적 고통과 정신적 고통만 있었다”고 했다.

한편 임지현씨는 지난해 종합편성 방송의 '모란봉 클럽'과 '남남북녀'에 출연한 바 있다. 특히나 '남남북녀'에서는 방송인 김진과 가상부부의 연을 맺은 바 있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이건희 삼성 회장, 2년 전과 얼마나 달라졌나? 상체 더 세우고 의사소통 시도하는 모습도 포착
  2. 2고준희, 시선 압도하는 늘씬한 각선미 “몽환적인 눈빛”
  3. 3“류여해, 정치적인 오해의 소지 불러 일으키는 발언 자제해줬으면...” 윤기찬 자유한국당 부대변인 지적
  4. 4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0일 월요일)
  5. 5현대차 울산시승센터 이전 후 '확 넓어졌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