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 "바른정당 단일화 제의, 국민도 당혹해 할 것"
최종수정 2017.04.26 04:02 기사입력 2017.04.25 08:55 성기호 정치부 기자
0 스크랩
김한길.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김한길 전 국민의당 상임선대위원장은 25일 바른정당이 의원총회를 통해 자유한국당을 포함한 3자 후보단일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힌것에 대해 "지금 상태에서 여야 단일화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일축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MBC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날짜가 너무 없는데 또 그런 얘기를 하니까 당혹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까지 몇번의 각당 대선후보 간 텔레비전 토론을 통해 그분들이 생각하는 바가 무엇이 얼마나 다른가 충분히 보여줬는데 갑자기 다 합치자는 결의를 했다는 말인가"라며 바른정당의 제안을 비판했다.

이어 김 전 위원장은 2002년 정몽준 무소속 후보와 노무현 민주당 후보의 단일화에 대해선 "어쨌든 (그건) 야후보들의 통합이었다"고 강조했다.
그는 "통합하는 과정에 정책 조율 과정이나 단일화 과정에 대해 오랜 동안 협상이 있었다"며 "정책을 조정해 하나로 묶는 작업 때문에 가능했다고 생각하는데 이제 날짜가 너무 없어 그런 것도 아마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또 "제가 지금 말씀을 듣고 당혹해하는 것처럼 많은 국민도 당혹해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4일 일요일)
  2. 2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5일 월요일)
  3. 32016년 전국 매출 1000대 기업 중 부산기업은 37곳
  4. 4“이의 있으면 항소하시오!”
  5. 5부산중기청 ‘전통시장지원 정책협의회 및 전통시장 이용캠페인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