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철구 “도시락이나 먹어라” 기초생활수급자 비하 논란
최종수정 2017.03.02 19:20 기사입력 2017.03.02 19:20 최누리 디지털뉴스본부 기자
0 스크랩
아프리카TV 인기 BJ 철구(본명 이예준)가 기초생활수급자 비하 논란에 휩싸였다/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아프리카TV 인기 BJ 철구(본명 이예준)가 기초생활수급자 비하 논란에 휩싸였다.

2일 유튜브에는 ‘철구 기초수급자 관련 논란 발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철구는 ‘콘텐츠가 없다’고 지적한 한 시청자를 ‘블랙리스트(해당 방송에 들어오지 못하게 막는 것)’에 추가하면서 “또 이런 말을 하는 사람이 있네요. 진지하게 할게요”고 운을 뗐다.
이어 “당신이 말하는 것보다 나는 콘텐츠도 많고 능력도 좋다”며 “쓰레기통에 들어가서 거기 냄새를 맡으면서 살고 평생 방구석에 똥칠하면서 결혼도 못하고 매일 기초수급금 받으면서 도시락이나 먹어라”라고 폭언을 쏟아냈다.

이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기초수급자 비하 발언 아니냐”며 불편함을 드러냈다.

철구는 자신을 비판하는 시청자들에게 “내가 비하를 했냐? 욕을 했냐? 왜 비하라고 하는지 모르겠다”며 “내가 방송 정지 처분을 받으면 비하가 맞을 것이다. 그러니까 피해의식에 사로잡히지 말고 비하라고 생각하면 신고 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아내 지혜를 욕하면 고소하겠다”고 시청자들을 향해 경고하며 철구는 방송을 종료했다.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플친 이벤트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랜디포스 교수의 마지막 강의
  2. 2조선이 독립한다고 행복할까... 국시유세단(國是遊說團)
  3. 3서병수 시장, 지역분권형 헌법개정안 건의
  4. 4부산시-카이스트, 4차 산업혁명 플랫폼 구축 MOU
  5. 5황대선 부산시의원 “부산지역 향토기업에 대한 세제혜택과 각종 지원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 가능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