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LH, 올해 마지막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 시행
최종수정 2018.12.04 11:08기사입력 2018.12.04 11:08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중앙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는 이달 7일 오후 성남시 분당구 소재 LH 오리사옥(오리역 1번 출구) 1층 대강당에서 '공동주택관리 주요업무(커뮤니티활성화·아파트e투표·스마트한 공동주택생활)'를 주제로 제 16회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를 개최한다.

공동주택관리 열린강좌는 LH의 임대주택 100만가구 유지관리 경험을 주택관리업체 현장실무자와 공동주택 입주민 들과 공유하기 위한 무료 강좌이다.

매회 평균 500명 이상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공동주택 관련 강좌로 지난해 4월에 시작해 이번에 16회를 맞았다. 고객의 요구에 적합한 주제 선정 및 실무사례 중심의 탄탄한 커리큘럼 구성으로 인기가 높다는 설명이다.

특히 올해에는 정보접근 기회 보장을 위해 지방권(대전, 대구, 광주) 주요도시로 찾아가는 열린강좌를 실시해 거리상 제약으로 참석하지 못했던 수강생들과 직접적인 소통을 할 수 있었으며, 내년에도 전국단위로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7일 공동주택관리 주요업무를 주제로 개최되는 열린강좌는 공동체 활성화에 대한 이론적 지식을 습득하고, 가상 안건에 대해 청중들이 전자투표에 직접 참여해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공동주택 관리실무를 체감 할 수 있다.

특히 ‘아파트 e투표’ 시간에는 투표체험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전자투표 서비스 무료 이용권 등을 제공하고, 참석자 전원에게 센터에서 발간한 '2018 기준해설과 사례로 풀어 본 공동주택 회계' 책자를 무료로 증정한다. 강좌는 국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이는 이달 7일까지 중앙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