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청약센터, 액티브X 퇴출…접근성·편의성 높인다
최종수정 2018.08.09 09:12기사입력 2018.08.09 09:12
다양한 PC 운영체제 및 웹브라우저에서 이용 가능
액티브X 설치 없이 공인인증서 사용, 증명서 발급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토지·주택·상가 온라인 청약 서비스를 제공하는 LH청약센터를 액티브X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고 9일 밝혔다.

기존 LH청약센터에서 온라인 청약신청을 하기 위해서는 공인인증서 사용, 증명서 발급 등을 위해 4종의 액티브X 소프트웨어를 설치해야 했다.

그러나 액티브X 특성상 윈도우PC의 인터넷 익스플로러에서만 이용 가능하기 때문에 맥OS 등 다른 운영체제나 구글 크롬, 사파리 등 다른 웹브라우저를 사용하는 고객들의 불만이 제기돼 왔다.
또한 정부가 2020년까지 공공분야 웹사이트에서의 액티브X 완전 퇴출을 추진함에 따라, LH 역시 올해 2월부터 액티브X 없이 사용 가능한 LH 청약센터로 개선하기 위한 작업을 시작해 이달 6일부터 논-액티브X 서비스를 전면적으로 도입했다.

앞으로 LH청약센터는 웹 표준인 HTML5 방식을 채택해 별도의 플러그인 설치 없이 이용할 수 있어 다양한 운영체제 및 웹브라우저에서 사용가능하며, 보안성이 필요한 일부 기능만 플러그인을 설치하면 된다.

공인인증서의 경우 플러그인 설치 없이 공인인증서 파일을 수동으로 검색하는 브라우저 인증서 방식과 플러그인을 설치해 공인인증서 파일을 자동으로 검색하는 방식 두 가지 중 하나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증명서 발급 역시 별도의 플러그인 설치 없이 가능하며, 보안성을 요구하는 일부 임대주택 증명서의 경우에만 위변조 방지 기능을 적용하기 위한 플러그인을 설치하게 된다.

LH는 웹표준 방식 기술 개선 방안을 지속적으로 고민해 플러그인 제거 사업에 나서고, 생체 인증 및 블록체인 등 최신 ICT 기술의 도입도 검토할 계획이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