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고진영 프로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로 선정
최종수정 2018.06.12 09:17기사입력 2018.06.12 09:17
고진영 프로(왼)와 볼프강 하커 BMW 그룹 코리아 마케팅 총괄 전무가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 협약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BMW 그룹 코리아는 12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고진영 선수를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프렌드 오브 더 브랜드는 일정 기간 동안 각종 대외 활동을 통해 BMW 브랜드를 알리는 홍보대사로, 지난 3월 국민타자 이승엽을 시작으로 최근에는 스켈레톤 국가대표 선수이자 금메달리스트인 윤성빈 선수가 선정된 바 있다.

이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9승을 올린 고 선수는 지난 2월 LPGA 투어 데뷔전에서도 우승을 거머쥐며 올해의 유력한 신인왕 후보로 손꼽히고 있다. 신인이 데뷔전에서 우승한 건 LPGA 투어 역사상 67년 만에 나온 대기록이다.
최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센터에서 협약식을 가진 고 선수에게는 향후 1년동안 미국에서 다양한 BMW 차량이 제공되며 LPGA 투어 기간 여러 차종을 체험하며 브랜드를 알리게 된다.

김효준 BMW 그룹 코리아 회장은 “고진영 선수는 한국뿐 아니라 세계 무대에서도 가장 주목받는 신인으로서 한국 골프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면서 “과거 KLPGA의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2번이나 우승했던 고 선수와 인연을 이어가게 돼 기쁘다”며 선정 배경을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는 골프 스포츠 산업에 대한 더 큰 기여를 위해 내년 10월 총상금 200만 달러 규모의 LPGA 투어 대회를 한국에서 개최할 예정이며 매년 50개국 12만명의 고객이 참여하는 전 세계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 골프 토너먼트인 BMW 골프컵 인터내셔널의 국내 대회도 진행하고 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