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경영현황 설명회 개최 "협력사와 동반성장 이룰 것"

티볼리·G4 렉스턴 판매 호조 지속 기원, Q200 등 신차 초기 품질 확보 의지 다져

최종수정 2017.11.15 11:10기사입력 2017.11.15 11:10
14일 수원 호텔 캐슬에서 열린 중부지역 협동회 경영현황 설명회에서 최종식 쌍용차 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쌍용자동차는 전국 협동사를 대상으로 지역별 경영현황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협력사와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 도모를 위해서다.

지난 14일 수원 호텔 캐슬에서 열린 중부지역 협동회 경영현황 설명회에는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 협동회 중부지역부회장 이종숙 유진레이델 대표이사를 비롯한 쌍용차 임직원과 협동회 중부지역위원회 소속 협력사 대표 70여명이 참석했다.

쌍용차는 경영현황 설명회를 통해 2017년도 경영 실적과 사업 비전, 사업/생산 계획, 제품 개발 등을 공유하고 경쟁력 확보를 위해 품질 확보와 원활한 부품 공급을 당부했다.

협력사 대표들은 티볼리 브랜드와 G4 렉스턴이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룰 수 있도록 협력하는 것은 물론 내년 초 출시될 대형 프리미엄 픽업 Q200(프로젝트명)의 출시를 위해 초기 품질 확보에 힘쓸 것을 다짐했다.
쌍용차는 15일 경인지역위원회, 17일 남부지역위원회를 대상으로 경영현황 설명회를 잇달아 개최할 예정이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는 "협력사들의 협조 덕분에 쌍용차가 국내외 어려운 시장 환경 속에서도 8년 연속 내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커넥티트 카, 자율주행차, 전기차 등 미래 자동차 시대를 이끌어갈 신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여 협력사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조정석, 울면서 정상훈에게 전화해...왜? 아버지 여의고 집안 어려워졌고 공연장에는 빚쟁이까지 찾아와
  2. 2드루킹 사건 발생 전 찍힌 이 한 장의 사진...유시민 작가 “그 사람에 대해 잘 모른다”
  3. 3구명환 심판, 대체 어땠길래 팬들이 이 난리? “오죽하면 갓힐만께서 빡치겠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