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엔씨소프트, 3Q 최고 실적 전망에 3% ↑
최종수정 2017.09.04 10:16기사입력 2017.09.04 10:16 박나영 증권부 기자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북한의 6차 핵실험 여파로 장 초반 코스피가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엔씨소프트의 상승세가 두드러진다. 3분기 최대 실적 전망이 나오면서 3% 가까이 상승 중이다.

4일 오전 10시8분 현재 엔씨소프트는 전 거래일 대비 1만1000원(2.78%) 오른 40만7000원에 거래 중이다. 4거래일 연속 이어지는 상승세다.

문지현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를 통해 "엔씨소프트는 3분기 최고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되며 'B&S 모바일' 등 신작 게임과 로열티 매출 증가로 실적개선세가 내년까지 이어질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3. 3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4. 4함승희 “강원랜드, 개처럼 벌어서 정승처럼 썼으면 이해되는데 개처럼 벌어서 개같이 써”
  5. 5에이미, 최강 동안 외모+깜찍한 표정 4종세트와 함께 SNS에 남긴 마지막 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