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미래재단, 2017년 여름 희망나눔학교 후원
최종수정 2017.08.12 04:01기사입력 2017.08.11 09:55 이정민 산업부 기자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지난달 24일부터 3주간 ‘2017 여름 희망나눔학교’를 진행했다. 희망나눔학교는 방학기간 중 가정의 보호를 받기 어려운 초등학생에게 중식과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교육에 참가한 아이들이 설명을 듣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BMW 그룹 코리아의 비영리 재단법인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사장 김효준)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2017 여름 희망나눔학교’를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달 24일부터 3주간 열린 희망나눔학교는 방학기간 중 가정의 보호를 받기 어려운 초등학생에게 중식과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이번 ‘2017 여름 희망나눔학교’에서는 아이들의 중식 지원과 함께 신체적, 정서적으로 균형 잡힌 성장을 돕기 위한 특기교육, 야외활동, 친구나 가족과 상호작용할 수 있는 놀이 프로그램과 팀프로젝트 등이 진행됐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20개교 400여명의 아동을 초청해 BMW 코리아 미래재단 과학 창의교육 프로그램인 ‘주니어 캠퍼스’도 진행했다.
BMW 그룹 코리아는 2012년부터 6년간 희망나눔학교 프로그램을 후원해왔다. 현재까지 총 2049개 학교, 4만769여명의 어린이가 혜택을 받았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