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비대위원장 수락한 김종인 "당 정상궤도로 올리는 데 노력"
최종수정 2020.05.22 18:11기사입력 2020.05.22 18:11
비대위원장 수락한 김종인 "당 정상궤도로 올리는 데 노력"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김혜민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전 총괄선대위원장이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 위원장직을 수락했다.


김 전 위원장은 22일 자신의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최선을 다해 당을 다시 정상궤도에 올리는 데 남은 기간 동안 열심히 노력해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와 이종배 정책위의장,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가 김 전 위원장의 사무실을 찾아 비대위원장직을 맡아줄 것을 부탁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를 수락했다.


그는 "결과적으로 이러쿵 저러쿵 딴 얘기할 것 없이 일단 수용했다"며 "그간 여러가지 사정이 있었는지 모르지만 한 달 여동안이나 시간을 끌었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저희들이 오늘 당선자 총회에서 김 전 위원장을 비대위원장으로 모시는 것이 좋겠다는 결정을 했다는 말을 드렸고, 위원장님으로부터 당을 살리시는 데 온 힘을 쏟겠다는 말씀을 들었다"고 전했다 .


김 전 위원장은 차기 대권후보 발굴 구상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 "아직 얘기할 단계가 아니"라며 자신이 주장했던 '40대 기수론'에도 "그런 사람이 나올지 안 나올지 모르는데 그걸 무조건 강조할 수 없다"고 답했다.


앞서 언론 인터뷰에서 유승민 의원의 대권주자로서의 시효가 다했다는 평가를 내린 데 대해 여전히 유효하느냐는 질문에도 "내가 2년 전부터 하던 이야기"라며 "새삼스럽게 생각하지 말라"고 말했다. 민경욱 의원의 부정선거 의혹 제기에 대해서는 "신빙성을 두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