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국방·외교
"유익한 대화될 것" 김정은, 기자 질문에 능숙하게 답변
최종수정 2019.04.24 17:58기사입력 2019.04.24 17:58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에 이어 또 기자 질문에 응해
북 최고지도자의 해외 언론 응대는 이례적

"유익한 대화될 것" 김정은, 기자 질문에 능숙하게 답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4일 러시아 하산에 도착해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백종민 선임기자] 러시아를 방문한 김정은 북한 국문위원장이 언론에 이번 북러 정상회담에 대해 지역 정세 안정적 관리에 유익한 대화 계기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김 위원장이 해외 언론과의 질의 응답에 응한 것은 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돌발적으로 이뤄진 데 이어 두 번 째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4일 러시아 하산 도착 후 러시아 국영TV채널 '로시야'와 인터뷰하며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지역 정세를 안정적으로 유지 관리하고 공동으로 조정해나가는 데서 매우 유익한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뜨거운 러시아 인민들의 뜨거운 환대를 받으면서 이번 방문이 매우 유익하고 성공적인 방문이 되며 당신(러시아) 대통령과 만남에서 많은 문제 등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며 자신의 의중을 거침없이 발언했다.


"유익한 대화될 것" 김정은, 기자 질문에 능숙하게 답변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번 인터뷰가 의도적인 것인지는 명확하지 않지만 돌발적인것 같지는 않아 보인다. 미리 대기하고 있던 기자가 김 위원장에게 마이크를 들이대며 질문하고 김 위원장 옆에 있던 북한측 통역이 자연스럽게 대화를 통역하는 모습이어다.

김 위원장의 해외 언론 인터뷰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지만 좀 더 자연스러워졌다. 김 위원장은 첫 해외 언론과의 질의 응답은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장에서 벌어졌다. 김 위원장은 단독회담에 앞서 백악관 공동 취재단으로 취재 중인 기자가 "협상을 타결할 자신이 있느냐고 질문하자 "속단하긴 이르다고 생각한다. 예단하진 않겠다. 그러나 나의 직감으로 보면 좋은 결과가 생길 거라고 믿는다"고 답해 이목을 끌었다.



백종민 선임기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길흉 확인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