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전문] 윤지오 "정우성, 죽어서도 잊지 못할 것"
최종수정 2019.04.23 14:08기사입력 2019.04.23 10:56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장자연 사건' 목격자인 배우 윤지오(32) 씨가 배우 정우성과 나눈 대화를 공개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윤지오 씨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감사한 분들을 언급하면서 배우 정우성 님께 너무나 큰 은혜와 위로와 위안을 얻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정우성과 나눈 메시지를 캡처한 사진을 공개했다.


'장자연 사건' 목격자인 배우 윤지오(32) 씨가 배우 정우성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사진=윤지오 인스타그램 캡처

공개된 사진에서 정우성은 "아까 낮에 답장하려 이 메시지 창을 찾는데 안 보이다 지금 인스타를 휘젓고 돌아다녀 보니 다시 보인다. 요즘 '뉴스광장' JTBC, 또 북 콘서트 관련 기사까지 어쩌다 다 보게 됐다"고 말했다. 윤지오 씨가 "너무 감사하다. 처음으로 답장을 받게 된 배우님이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하자 정우성은 "감사하지 않아도 된다"고 답했다.


윤지오 씨는 "아무래도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조차 불편하고, 많은 위험이 따를 것이라 생각한다"며 "당연히 감사한 부분"이라고 재차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에 정우성은 "지오씨가 많은 위험을 감수하고 뚫은 사람이지, 전 위험은 없다"면서 "제가 먼저 하고싶은 말은, 배우로서 배우라는 꿈을 꾸고 있던 사람들에게 그런 아픔이 있었다는 걸 모르고 있었다는 것에 사과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윤지오 씨는 "제가 무지하고 나약하고 어렸기에 배우분들도 곤욕을 치르고 계실테고, 저 한사람으로 인해 연예계에 혼란을 드린 것에 저야말로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해당 사진과 함께 윤지오 씨는 "모두가 다 외면하고 무시하고 배척할 때 심지어 저의 가족 친구 동료가 다 절 떠나고 모함하던 때에 악플에 시달리는 저에게 따뜻한 손을 내어주신 배우 정우성 님"이라며 장문의 글을 적었다.


그는 "(정우성과의) 문자와 장시간의 통화로 저는 너무나 큰 감동과 큰 울림 큰 용기를 얻게 됐다"면서 "이제는 동료도 가족으로도 그 (저를 비난하는)사람들을 제가 품을 수 없게 됐다. 어쩌면 저도 오롯이 증언자로서의 삶을 살기 위해 내린 결정이니 이해는 못 하시더라도 비난하지 말아주시길 부탁한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살면서 가장 많이 못 먹고 못 자고 하루하루가 지옥과 천국을 오가는데, 저는 그래도 저에게 주어진 하루하루를 감사하게 여기며 더욱 강하고 담대하게 나아가려 한다"며 "저를 질타하시든 미워하시든 증오하시든 모욕하시든 응원하시든 격려하시든 여러분 이 세상에 존재하는 소중한 분이라는 것을 알려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윤지오 씨 인스타그램 글 전문


오늘 감사한 분들을 언급하면서 배우 정우성 님께 너무나 큰 은혜와 위로와 위안을 얻게 되어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모두가 다 외면할 때 D'avant의 이강희 님은 본인도 가수의 신분인데 스태프로 저를 카메라에 담으며 보호해주셨어요. 당시 저는 보호 시설도 사설 경호도 스마트 워치도 없는 상태여서 24시간 카메라에 기록을 하는 것이 스스로를 보호하는 일이라 생각했고, 너무나 감사하게도 세 분의 스태프가 도움을 주셨어요.


배우로서 처음으로 영화 '증인'의 헤로인 '지우' 역의 김향기 님께서 눌러주신 '라이크'. 단 한 번의 움직임이 저에게는 큰 용기와 감동으로 다가왔고, 북콘서트를 준비하며 제가 생각했던 깨어있는 사상을 가지고 계실 연예계 종사자 몇 분께 DM을 보냈고, 모두가 다 외면하고 무시하고 배척할 때 심지어 저의 가족 친구 동료가 다 절 떠나고 모함하던 때에 악플에 시달리는 저에게 따뜻한 손을 내어주신 배우 정우성 님.


이분을 저는 평생, 아니 죽어서도 잊지 못할 것 같아요. 그간 올곧고 강직했던 배우님으로 기억해왔는데, 저의 이러한 믿음을 신뢰로 변화해주셨어요. 해킹 문제로 번호를 남겨드렸고, 문자와 장시간의 통화로 저는 너무나 큰 감동과 큰 울림 큰 용기를 얻게 됐어요.


배우 정우성 님은 저에게 '십자가에 종탑 같은 분이 되셨다'며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존재가 됐고, 증언함이 얼마나 어려움과 고통의 시간들일지 헤아려주셨어요. 또 6월에 코엑스에서 있을 초대 작가 전시회에도 배우님을 그릴 수 있도록 허락해주신 영광을 주셨어요.


몇 시간 전 저는 공익제보자 증인으로서 호루라기 재단에서 상을 받게 됐어요. 몇몇의 취재진이 왔지만 증인으로서 상을 받았다는 기사는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고, 저를 비난하는 기사들이 쏟아져 나오는 것을 보며, 저에게 이제는 그만하라는 친척과 조카 , 고모, 연기자 선배를 보며.. 그들은 과연 무엇을 두려워하고 부끄러워하는가, 참으로 그들이 온전한 사상을 가진 자들인가를 생각하게 됐고, 이제는 동료도 가족으로도 그 사람들을 제가 품을 수 없게 됐어요. 어쩌면 저도 오롯이 증언자로서의 삶을 살기 위해 내린 결정이니 이해는 못 하시더라도 비난하지 말아주시길 부탁드리고 싶어요.


살면서 가장 많이 못 먹고 못 자고 하루하루가 지옥과 천국을 오가는데, 저는 그래도 저에게 주어진 하루하루를 감사하게 여기며 더욱 강하고 담대하게 나아가려 합니다.


저를 질타하시든 미워하시든 증오하시든 모욕하시든 응원하시든 격려하시든 여러분 이 세상에 존재하는 소중한 분이라는 것을 알려드리고 싶어요. 한 분 한 분께 감사드리고 축복하고 당신을 위해 매일 눈물로 기도하겠습니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선택받아 각자 방으로" 승리·유인석 성매매 관련 진술…승리, 부인 中
    "선택받아 각자 방으로" 승리·유인석 성매매 관련 진
  2.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사망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3.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로 메시지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
  4. 봉준호, 한국영화 역사에 한 획 그었다…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봉준호, 한국영화 역사에 한 획 그었다…칸영화제 황
  5.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모두 암환자"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6.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복' 주장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
  7. 방탄소년단, 트위터 팔로워수 2천만명 돌파
    방탄소년단, 트위터 팔로워수 2천만명 돌파
  8. 한국영화 칸영화제 진출 35년 만에 정상…봉준호 "판타지 영화 같다"
    한국영화 칸영화제 진출 35년 만에 정상…봉준호 "판
  9. [오늘날씨] 전국적으로 맑은 날씨, 제주도는 한때 비
    [오늘날씨] 전국적으로 맑은 날씨, 제주도는 한때 비
  10. “단속 걸리면 이렇게 하세요” 성매매 여성에 꿀팁 주는 상담소?
    “단속 걸리면 이렇게 하세요” 성매매 여성에 꿀팁
  11. [칸영화제①]봉준호 감독, 칸에서 밝힌 '기생충'을 만든 이유
    [칸영화제①]봉준호 감독, 칸에서 밝힌 '기생충'을 만
  12. 860회 로또 1등 10명…당첨금 각 18억7990만원
  13. 봉준호 황금종려상에 외신도 주목…"기생충, 韓 빈부격차 풍자"
    봉준호 황금종려상에 외신도 주목…"기생충, 韓 빈부
  14. 구하라, 극단 선택 시도…"생명에 지장없어"
    구하라, 극단 선택 시도…"생명에 지장없어"
  15. 이소미 1타 차 선두 "루키챔프 GO~"
    이소미 1타 차 선두 "루키챔프 GO~"
  16. 제860회 로또 1등 당첨자는 10명, 각각 18억7990만원씩 받아
    제860회 로또 1등 당첨자는 10명, 각각 18억7990만원
  17. "다른 남자와 연락해서" 아내에게 죽음 강요한 20대, 집행유예 선고
    "다른 남자와 연락해서" 아내에게 죽음 강요한 20대,
  18. 배우 주지훈 7월 亞 팬미팅…서울·방콕·홍콩 등
    배우 주지훈 7월 亞 팬미팅…서울·방콕·홍콩 등
  19. 트럼프, 방일 첫 날부터 압박 나서…"양국 무역 더 공정해야"
    트럼프, 방일 첫 날부터 압박 나서…"양국 무역 더 공
  20. '게임장애' 정식 질병됐지만…도입 "한다 vs 막는다" 2라운드 조짐
    '게임장애' 정식 질병됐지만…도입 "한다 vs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