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동작구, 나들가게 육성 지원
최종수정 2019.04.16 00:06기사입력 2019.04.16 00:06

4월부터 12월까지 지역내 42개소 나들가게 육성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 추진 ... 점포 리모델링·경영개선·PB제품 지원, 점주 역량강화 교육 등 시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4월부터 12월까지 나들가게 육성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구는 2017년 중소기업벤처부 주관 ‘나들가게 육성 선도지역 지원사업’에 선정돼 3년째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국·구비 총 1억7300만원 예산을 편성, 점포들의 자생력 강화를 위한 체계적인 지원에 나선다.


‘나들가게’란 대형유통업체의 시장 확대로 침체되고 있는 골목상권을 보호하기 위해 지자체가 육성하고 있는 동네슈퍼로 현재 지역내 42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구는 ‘나들가게’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쌀, 건어물과 같은 상품포장에 동작구만의 브랜드인 ‘동네명작’을 새겨 출시하는 등 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점포 리모델링 지원 ▲경영개선 지원 서비스 ▲PB제품 지원 사업 ▲점주 역량강화 교육 등 실질적인 지원사업들을 펼칠 예정이다.

26일 오후 2시에는 동작50플러스센터에서 나들가게 가입 점주 2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도 총예산 ▲지원사업 수요 조사 ▲PB제품에 대한 의견 등을 나누는 사업설명회도 진행한다.


‘나들가게’ 가입 또는 기타 자세한 문의를 원하는 소규모 점주는 생활경제과(☎820-9352)로 문의하면 된다.


이상성 생활경제과장은 “올해로 3년차를 맞는 ‘나들가게’ 육성 지원사업이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이용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