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포스코에너지, 저소득 에너지 복지 실현 위해 1억4000만원 지원
최종수정 2019.04.15 10:35기사입력 2019.04.15 10:35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포스코에너지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에너지 복지 실현을 위한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포스코 에너지는 사업장 인근 저소득층의 에너지 복지 실현을 위해 올해 1억4000만원을 포함해 2012년 이후 총 22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해왔다.


이날 전달된 기부금은 포스코에너지 사업장이 위치한 인천, 포항, 광양 지역의 에너지 빈곤층 가구와 사회복지시설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한 '에너지 드림' 사업에 사용된다.


포스코에너지는 노후 주택의 보일러 및 창호교체 등을 통해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에너지 효율 시공', 오래된 전선 교체 등 전기사용 환경을 점검하고 LED전등으로 교체하는 '전기점검 재능봉사활동', 복지시설의 전기료 절감을 위한'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등을 통해 에너지 비용 절감에 앞장서고 있다.

포스코에너지는 지난 2012년부터 총 391가구, 25개 시설을 대상으로 활동을 펼쳐왔으며 지난해에는 36가구, 2개 시설에 에너지 효율 시공을 실시했다.


올해는 인천과 포항 지역 10가구에 에너지 효율 시공을 할 예정이다. 또 인천지역 내 노후된 15가구에 대한 전기점검활동, 광양지역 1개 시설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지원한다.


박기홍 포스코에너지 사장은 "올해로 8년째 추진해오고 있는 '에너지드림' 사업이 지역사회에 의미있는 사회 공헌으로 자리잡게 된 것 같다"며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부분을 항상 고민해 기업시민 역할을 제대로 이행해 나가는 회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