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치/사회
민주평화, 여야4당 선거제 합의 결렬 시사..."호남 의석수 줄어든다"
최종수정 2019.03.15 11:39기사입력 2019.03.15 11:39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민주평화당이 더불어민주당이 제안한 선거제 개혁안에 대한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민주당은 의원 정수를 300석으로 유지하고 지역구와 비례대표 의석을 각각 225대 75로 하는 안을 제시해왔다.


당초 민주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 바른미래당은 민주당이 제안한 안으로 오늘까지 개혁안 단일안을 도출하고 패스트트랙(법안 신속처리) 절차를 밟을 예정이었다.


유성엽 민주평화당 최고위원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국회의원·상임고문·전국상설위원장 연석회의에 참석해 "국회의원 정수를 300석 이내에서 부분적인 연동형 비례제를 적용하는 것은 거부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민주당의 틀에 맞춰가는 것은 대단히 잘못된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이 의원정수를 300석으로 유지해 선거제 개편을 하자는 것은 안하자는 거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전향적인 입장을 요청하고 끝내 안되면 결렬시켜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유 최고위원은 민주당 안을 반대하는 이유에 대해 호남 지역 의석수가 줄어든다는 점을 들었다.


유 최고위원은 "(지역구와 비례대표 의석을 각각) 225대 75로 갔을 때 내가 살고 있는 전북은 최대 3석, 최소 2석이 줄어들 것"이라며 "아무리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과 선거제도 개혁이 정치발전을 위해 필요하다고 하더라도 지역구 의석을 2석에서 3석까지 줄이면서 이것을 받아들일 수 있겠는가"고 말했다.


전북 익산이 지역구인 조배숙 민주평화당 의원도 "패스트트랙을 민주당안으로 추진할 경우 호남 지역구가 줄어들게 된다"며 "과연 그런 방향으로 가야되는 것인지 동의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조 의원은 "지역균형 발전의 가치도 생각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지역구를 75석으로 하는 민주당 안은 저희들이 목표로 하는 '민심 그대로'를 반영한 연동형 비례제가 아니다. 이 부분에 있어선 집권여당의 횡포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믿고 보는 추천 뉴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종합]"남성 시민 도와달라" 대림동 여경 논란, '여경 채용' 반대 청원도 올라와
    [종합]"남성 시민 도와달라" 대림동 여경 논란, '여경
  2. 오정연, 유재석에 "내가 떨어져서 나경은 만날 수 있었다"
    오정연, 유재석에 "내가 떨어져서 나경은 만날 수 있
  3. 광주서 수모 겪은 한국당 "씁쓸하다…광주 민심 이해"
    광주서 수모 겪은 한국당 "씁쓸하다…광주 민심 이해"
  4.  [포토]오승록 노원구청장, 제12회 노원구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 참석
    오승록 노원구청장, 제12회 노원구 세계인의 날 기념
  5. 쿠쿠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 10S, 1인 가구서 인기"
    쿠쿠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 10S, 1인 가구서 인기"
  6. [포토]강남구 ‘안녕하세요 내가먼저’ 돗자리 자원봉사축제 개최
    강남구 ‘안녕하세요 내가먼저’ 돗자리 자원봉사축제
  7. [포토]'성년 되는 날’…열아홉, 우리를 뽐내자!
    '성년 되는 날’…열아홉, 우리를 뽐내자!
  8. 김자영2 "18번홀 버디 역전쇼"…김지현 '동명이인' 4강 대결 성사
    김자영2 "18번홀 버디 역전쇼"…김지현 '동명이인' 4
  9. 광양서 아파트 축대 붕괴…주차된 차량 3대 파손
    광양서 아파트 축대 붕괴…주차된 차량 3대 파손
  10. [포토]“당신과 함께라서 행복합니다”
    “당신과 함께라서 행복합니다”
  11. 中화웨이 CEO "美반도체 없어도 괜찮아…매출영향 미미"
    中화웨이 CEO "美반도체 없어도 괜찮아…매출영향 미
  12. 민경욱 "김정은과도 악수한 김정숙 여사, 황교안은 왜 지나쳤나"
    민경욱 "김정은과도 악수한 김정숙 여사, 황교안은 왜
  13. [포토]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어린이집 가족체험 대축제 참석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어린이집 가족체험 대축제 참석
  14. 박영선 "개성공단 방북승인 환영…희망 이뤄지기 시작"
    박영선 "개성공단 방북승인 환영…희망 이뤄지기 시작
  15. "북한, 주택 사유화 실행…'우리 식' 개혁 지속"
    "북한, 주택 사유화 실행…'우리 식' 개혁 지속"
  16. 이수민과 함정우 공동선두…김찬 3위
    이수민과 함정우 공동선두…김찬 3위
  17. 속옷에 숨겨 마약 배송한 30대 여성들…항소심서 감형
    속옷에 숨겨 마약 배송한 30대 여성들…항소심서 감형
  18. 전남 해남서, 뺑소니 교통사고로 1명 숨져
    전남 해남서, 뺑소니 교통사고로 1명 숨져
  19. [현대상선 블레싱호 승선記②]심화되는 환경규제…미래전략의 핵심 '스크러버'
    [현대상선 블레싱호 승선記②]심화되는 환경규제…미
  20. "금가루라도 뿌렸나" 냉면 한 그릇 2만원 될라…딴 세상 '호텔 빙수'
    "금가루라도 뿌렸나" 냉면 한 그릇 2만원 될라…딴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