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산업/IT
[과학을읽다]마스크팩과 미스트의 차이
최종수정 2019.01.11 06:30기사입력 2019.01.11 06:30

미스트. 각질층에 수분을 제공하는 보습제입니다. [사진=유튜브 화면캡처]


[아시아경제 김종화 기자]겨울이면 피부가 건조해집니다. 피부의 각질층이 매서운 바람에 수분을 빼앗기기 때문입니다.


각질층은 약 10~20㎛ 두께의 얇은 막인데 피부의 자연보습인자가 밖으로 빠져나가지 않도록 잡아주는 것과 동시에 자극물질이나 미생물 등이 피부로 침투하지 못하도록 막아주는 장벽 역할도 합니다.


정상적인 각질층은 수분 함유율이 30% 정도인데 10% 이하로 떨어지면 건조하다는 느낌을 받는다고 합니다. 각질층에서 아미노산과 요소, 젖산, 피로리돈카르본산 등의 자연보습인자가 수분을 함유하고 있는데 수용성 저분자인 이들은 피부 속에 존재하는 수분과 수용성 분자를 지속해서 끌어당깁니다.

각질층의 수분은 바람의 세기와 관계없이 바람을 쐬는 것만으로도 증발하는데 각질층이 건조해지면 각질층이 두꺼워져 피부색이 어둡고 칙칙하게 변합니다. 반대로 피부에 수분이 충분하면 피부가 반짝반짝 윤이 납니다.


현대인들이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기 위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제품은 마스크팩과 미스트입니다. 마스트팩과 미스트의 차이점은 무엇일까요? 붙이고 뿌린다는 차이 외 피부의 표피층까지 보습 성분이 스며드느냐, 아니냐의 차이도 있습니다.


마스크팩의 시초는 고대 그리스로 알려져 있습니다. 일부 부유층에서 곡물을 빻은 가루를 얼굴에 바른 뒤 하루가 지나면 우유로 씻어냈다고 합니다. 그 후 각종 식물과 금을 얼굴에 바르기 시작했고, 19세기 들어서는 각종 곡물에 계란과 꿀을 섞어 바르기도 했습니다.


요즘은 정제수와 점성이 있는 유액을 농축해 만든 부직포 형태의 시트 마스크팩이 일반적입니다. 보습과 각질 제거, 영양 공급 등을 위해 얼굴에 붙였다가 일정 시간이 지나면 떼어 내는 것이지요. 시트지에 묻힌 고농축 성분이 피부의 표피층 0.1~0.3mm까지 스며들어 각질이 정돈되고 피부에 수분을 제공합니다.

마스크팩. 마스크팩은 피부 표피층까지 보습 성분이 흡수됩니다. [사진=유튜브 화면캡처


감자나 알로에, 벌꿀 등 천연팩을 피부에 직접 바를 때는 독성에 주의해야 합니다. 감자의 경우 녹색빛이 돌거나 싹이 난 부분이 있는 것은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또 욕탕이나 사우나에 있을 때도 사용하면 안됩니다. 피부의 노폐물 배출을 막아 오히려 피부에 나쁜 영향을 미칩니다. 매일 다른 가능을 가진 마스크팩을 사용하는 것도 좋지 않습니다. 한 달 가량은 한 가지 기능을 가진 마스크팩을 쭉 사용해야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얼굴에 뿌리는 미스트는 마스크팩의 성분이 표피층까지 흡수되는 것과 달리 피부의 각질층에만 수분을 제공합니다. 특히 뿌리는 즉시 피부에 흡수돼야 하기 때문에 수분 제품 중 입자의 크기가 가장 작습니다.


마스크팩이든, 미스트든 주성분의 80~90%는 정제수입니다. 수돗물 등에 섞여 있는 불순물 등을 걸러내 정제한 물인데요. 물만한 보습제가 없는 만큼 물을 가장 많이 넣는다고 합니다. 미스트를 뿌린 뒤에 오히려 더 건조해졌다는 느낌을 받는데 이는 미스트 입자의 일부가 증발하는 느낌이라고 합니다.


갑자기 많은 수분이 피부에 닿았다가 일부가 사라지는 느낌이 더 건조해졌다는 느낌을 주지만 실제로는 피부 자체의 수분량은 늘어난 상태라고 합니다.


미스트는 20㎝정도 떨어져 분사하고, 분사 후 그대로 두면 피부에 분사된 미스트에 공기 중 먼지나 불순물이 달라붙어 증발하면서 피부의 수분과 함께 말라 버립니다. 그래서 분사 후엔 톡톨 두드려주거나 보습제를 함께 발라 주는 것이 좋습니다.


요즘은 피부에 미세먼지가 달라붙는 것을 막아주거나 노화를 늦춰주는 미스트도 있고, 피부에 바르는 고체형 미스트도 출시되고 있습니다. 자신의 피부와 환경에 맞는 제품을 선택해 사용해야 합니다.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피부의 표피층까지 보습 성분이 스며드는 마스크팩을 자주하고, 얼굴이 건조할 때는 수시로 미스트를 뿌려 각질층에 수분을 제공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김종화 기자 just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소유주?(종합)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삼합회 의혹…버닝썬 실
  2.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계 미래 불확실"
    당국에 입 연 中 '폐지여왕'…"폐지 수입 안늘리면 업
  3.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한 질문 하고 끊어"
    '발렌시아 구단주 딸' 킴 림 "최근 승리와 통화…이상
  4.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모와 관계 없다"
    지창욱, '그것이 알고싶다' 속 사진에 날벼락…"린사
  5.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는…
    '그것이 알고 싶다' 승리가 제작진에게 보낸 메세지에
  6.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고진영과 김효주, 박성현 공동 4위 "선두와는 4타 차"
  7.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장·소금·조미료·액젓 줄줄이 올라
    "해먹는것 보다 사먹는게 싸겠다"…두부·고추장·된
  8.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동안 업무 마비
    '장전된 탄창' 검색대 통과…美 샌프란시스코 공항 한
  9.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의 기본"
    하태경 "기관단총 든 경호원 '섬뜩'" 주장에 靑 "경호
  10.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사… 누가·어떻게 할까?
    [법은 처음이라]‘특수강간 혐의’ 김학의 사건 재수
  11.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삼박자 갖춰야
    [건강을 읽다] 골다공증 예방 '칼슘·비타민D·운동'
  12.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역대급 국어실력"
    민주·민주평화 "반문특위 해명 나경원, 치졸한 궤변.
  13.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러날까
    특별 세무조사로 YG와 '승리-버닝썬' 간 연결고리 드
  14.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학전 준비"
    北 "우린 생화학 무기 없다 …오히려 주한미군이 생화
  15.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91.25%" 압도적
    방탄소년단, 아이돌 그룹 브랜드 평판 1위…"긍정비율
  16.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영종도 파라다이스호텔 사우나 화재…282명 대피
  17.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에 구조 난항
    노르웨이 해안서 1300명 탄 크루즈선 고장…기상악화
  18.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오픈
    이번주 4673가구 분양…청량리·북위례 등 견본주택
  19.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도 상위권
    OECD 최악 공기 5위권에 한국…韓·中 석탄발전 비중
  20.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사이익 기대감
    삼성重, 올 들어 LNG운반선 7척 수주…조선업 재편 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