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복지재단, 이서현 신임 이사장 선임
최종수정 2018.12.06 15:20기사입력 2018.12.06 15:20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삼성복지재단은 6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개최해 이서현 삼성물산 전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이서현 이사장의 임기는 4년이며, 2019년 1월 1일 취임할 예정이다.

삼성복지재단은 "이서현 신임 이사장은 삼성복지재단의 설립 취지를 계승하고 사회공헌 사업을 더욱 발전시킬 적임자로 평소 소외계층 청소년과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고 밝혔다.

삼성복지재단은 소외계층의 자립기반을 조성하고 복지 증진을 위한 공익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1989년 이건희 회장이 설립했으며, 현재 드림클래스 장학사업, 어린이집 보육사업 등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리움미술관은 미술관 발전을 위한 주요 사항을 논의, 자문할 운영위원회를 신설하기로 하고, 이서현 삼성물산 전 사장을 운영위원장으로 위촉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