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검찰, 변희재에 징역 5년 구형…변희재 “손석희에게 했던 발언, 사과하고파”
최종수정 2018.12.06 10:35기사입력 2018.12.06 09:16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 고문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JTBC의 태블릿 PC 보도가 조작이라고 주장해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변희재(44) 미디어워치 대표 고문에게 검찰이 징역 5년을 구형했다. 변 씨는 혐의를 부인하면서도 손석희 JTBC 사장에게는 부적절한 발언에 대한 사과의 뜻을 전했다.


검찰은 5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13단독(박주영 판사)으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변 씨에게 징역 5년을 구형했다. 함께 기소된 미디어워치 기자 등 3명에게는 각각 징역 1~3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변 씨가 장기간 조작설을 지속적으로 유포하며 악의적인 선동을 일삼았고, JTBC의 사회평판이 크게 훼손됐다”면서 “표현의 자유라는 미명하에 이뤄진 무책임한 태도에 대한 경종을 울리고 품격있는 언론과 토론 문화가 정착되도록 해달라”고 강조했다.

이에 변 씨는 최후 진술에서 “6개월째 구속돼 있는데 재판이 끝나가는 마당에도 의문이 증폭된 부분이 규명되지 못했다”며 혐의를 부인하면서도 손 사장에게는 “집회 현장이다 보니 발언이 세져서 손 사장에 대해 부적절한 발언을 한 점은 사과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앞서 변 씨는 ‘손석희의 저주’라는 이름의 책자와 미디어워치 기사를 통해 JTBC가 김한수 전 청와대 행정관과 공모해 태블릿PC를 입수한 뒤 파일을 조작하고 최순실 씨가 사용한 것처럼 보도했다는 허위사실을 퍼뜨려 재판에 넘겨졌다.


또한 변 씨는 손 가장 가족이 다니는 성당 앞에서 손 사장의 구속수사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으며 “스스로 진실을 밝히지 않으면 진실을 덮으려는 세력에 의해 살해당할 위험이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인싸놀이'
    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
  2. 타인의 정자로 '인공수정' 자녀는 친자식?…대법 공개변론서 '격론'
    타인의 정자로 '인공수정' 자녀는 친자식?…대법 공개
  3. 설리, '성민씨' 호칭논란 해명…"우린 서로를 아끼는 동료이자 친구"
    설리, '성민씨' 호칭논란 해명…"우린 서로를 아끼는
  4. "北, 개성공단 설비 몰래 이전해 생산·수출 중"
    "北, 개성공단 설비 몰래 이전해 생산·수출 중"
  5. "돈 때문 아니다"…'택시운전사' 故김사복 아들이 밝힌 진실
    "돈 때문 아니다"…'택시운전사' 故김사복 아들이 밝
  6. 안인득은 왜 19살 여고생을 따라다녔나, 범행 전 스토킹 범죄 정황
    안인득은 왜 19살 여고생을 따라다녔나, 범행 전 스토
  7. [전문]40년 전통 막국수집 소개한 '생활의 달인'…조작 논란에 사과
    [전문]40년 전통 막국수집 소개한 '생활의 달인'…조
  8. 하루 깜짝 영업 美 3대 버거 '인앤아웃 버거'의 속사정
    하루 깜짝 영업 美 3대 버거 '인앤아웃 버거'의 속사
  9. "휘성 오해, 자숙하며 살겠다"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
    "휘성 오해, 자숙하며 살겠다"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
  10. 北개성공단 설비 무단 이전 논란…통일부 "재산권 침해 인정 못 해"(종합)
    北개성공단 설비 무단 이전 논란…통일부 "재산권 침
  11. 과천자이 1순위 청약서 미달…오늘 기타지역 1순위 청약
    과천자이 1순위 청약서 미달…오늘 기타지역 1순위 청
  12. [포토] 유다연 '명품 뒤태 과시'
    유다연 '명품 뒤태 과시'
  13. 명지대, 채무액 4억 못 갚아 파산 위기…법원 최종 선고만
    명지대, 채무액 4억 못 갚아 파산 위기…법원 최종 선
  14. "집단 소송 하겠다" 임블리 기자회견에도 소비자 불만 폭주
    "집단 소송 하겠다" 임블리 기자회견에도 소비자 불만
  15. 北, 전력난에도 에어컨 주문은 급증
    北, 전력난에도 에어컨 주문은 급증
  16. 日·英 등 글로벌 기업들 잇단 화웨이 거래중단 선언
    日·英 등 글로벌 기업들 잇단 화웨이 거래중단 선언
  17. [이종길의 영화읽기]배타적이어서 영향력 커진 칸영화제
    [이종길의 영화읽기]배타적이어서 영향력 커진 칸영화
  18. "2030년대 中첨단전투기 규모, 한국의 3배 이상될 것"
    "2030년대 中첨단전투기 규모, 한국의 3배 이상될 것"
  19. 이재용 부회장, 방한 부시 전 대통령과 단독 면담
    이재용 부회장, 방한 부시 전 대통령과 단독 면담
  20. [포토] 신다원 '이것이 머슬마니아의 광배근'
    신다원 '이것이 머슬마니아의 광배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