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야단 맞을 각오 했다" 강정마을 주민에 고개 숙인 문 대통령(종합)
최종수정 2018.10.12 08:33기사입력 2018.10.11 20:13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강정마을 커뮤니티센터을 찾아 주민들을 향해 고개 숙여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해군기지로 갈등을 겪었던 제주 강정마을 주민들을 직접 만나 유감을 표명하고, 사면복권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제주 서귀포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관함식’에 참석한 뒤 강정마을 커뮤니티센터를 찾아 강정마을 주민들과 대화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대통령으로서 깊은 유감을 표하고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이 강정마을을 찾아 사과의 뜻을 전한 것은 취임 후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또 “정부의 구상권 청구는 이미 철회가 됐다. 사면복권이 남은 과제인데 사면 복권은 관련된 재판이 모두 확정돼야만 할 수 있다”면서 “관련된 사건이 모두 확정되는 대로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19대 대선후보 시절 강정마을에 대한 해군의 구상금 청구소송 철회와 사법처리 대상자 사면을 약속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주민들을 만나 “야단 많이 맞을 각오를 하고 왔는데 따뜻하게 환영해줘서 감사하다”면서 “강정마을 주민을 만나니 감회가 깊다. 여러가지 마음들이 교차한다”고 운을 뗐다.


문 대통령은 “국가 안보를 위한 일이라고 해도 절차적인 정당성과 민주적 정당성을 지켜야 하는 데 그러지 못했다”면서 “그로 인해 강정마을 주민들, 제주도민들 사이에 갈등의 골이 깊어졌고 주민 공동체가 붕괴되다시피 했다”면서 유감을 표했다.


문 대통령은 “아픔에도 불구하고 국제관함식 개최에 동의해준 주민 여러분의 대승적인 결단에 감사하다”며 “주민의 아픔을 치유하고 마을 공동체가 다시 회복돼야 정부에 대한 신뢰도 살아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주민들을 향해 “하와이도 세계 최대의 해군기지가 있었지만, 평화의 섬으로 번영을 누리고 있고, 판문점도 남북이 최일선에서 부딪히는 장소였지만 4·27 남북정상회담 이후 번영을 누리고 있다”며 제주 해군기지 역시 평화를 앞당기는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평화의 섬 제주에 해군기지가 웬 말이냐고 여전히 반대의 목소리가 있고 맞는 말씀이지만 모든 진실을 담고 있는 것은 아니다”라며 “군사시설이라 해서 반드시 전쟁의 거점이 되라는 법은 없다. 하기에 따라서 평화의 거점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강정마을은 해군과도 상생할 수 있다. 해군 주요부대가 있는 진해를 보라. 군항제를 벚꽃축제로 발전시키며 많은 사람이 찾는 곳으로 변모했다”며 “한때 진해 시내 한복판에 해군 주요부대가 있어 진해 발전의 걸림돌이라는 비판도 있었지만 지금 진해 시민이라면 누구도 반대하는 사람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관함식에 대해서도 ‘왜 또 상처를 헤집는가’라는 비판이 있지만, 이왕 해군기지를 만들었으니 강정을 살려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관함식을 통해 부산이 아닌 강정을 세계에 알리고, 크루즈 입항에도 도움이 되고, 강정 주민도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며 비전을 제시하기도 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사망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2.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로 메시지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
  3. 봉준호, 한국영화 역사에 한 획 그었다…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봉준호, 한국영화 역사에 한 획 그었다…칸영화제 황
  4.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모두 암환자"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5. “단속 걸리면 이렇게 하세요” 성매매 여성에 꿀팁 주는 상담소?
    “단속 걸리면 이렇게 하세요” 성매매 여성에 꿀팁
  6.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복' 주장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
  7. 방탄소년단, 트위터 팔로워수 2천만명 돌파
    방탄소년단, 트위터 팔로워수 2천만명 돌파
  8. 한국영화 칸영화제 진출 35년 만에 정상…봉준호 "판타지 영화 같다"
    한국영화 칸영화제 진출 35년 만에 정상…봉준호 "판
  9. [오늘날씨] 전국적으로 맑은 날씨, 제주도는 한때 비
    [오늘날씨] 전국적으로 맑은 날씨, 제주도는 한때 비
  10. [칸영화제①]봉준호 감독, 칸에서 밝힌 '기생충'을 만든 이유
    [칸영화제①]봉준호 감독, 칸에서 밝힌 '기생충'을 만
  11. 860회 로또 1등 10명…당첨금 각 18억7990만원
  12. 봉준호 황금종려상에 외신도 주목…"기생충, 韓 빈부격차 풍자"
    봉준호 황금종려상에 외신도 주목…"기생충, 韓 빈부
  13. 제860회 로또 1등 당첨자는 10명, 각각 18억7990만원씩 받아
    제860회 로또 1등 당첨자는 10명, 각각 18억7990만원
  14. 구하라, 극단 선택 시도…"생명에 지장없어"
    구하라, 극단 선택 시도…"생명에 지장없어"
  15. "다른 남자와 연락해서" 아내에게 죽음 강요한 20대, 집행유예 선고
    "다른 남자와 연락해서" 아내에게 죽음 강요한 20대,
  16. 이소미 1타 차 선두 "루키챔프 GO~"
    이소미 1타 차 선두 "루키챔프 GO~"
  17. 배우 주지훈 7월 亞 팬미팅…서울·방콕·홍콩 등
    배우 주지훈 7월 亞 팬미팅…서울·방콕·홍콩 등
  18. 트럼프, 방일 첫 날부터 압박 나서…"양국 무역 더 공정해야"
    트럼프, 방일 첫 날부터 압박 나서…"양국 무역 더 공
  19. '게임장애' 정식 질병됐지만…도입 "한다 vs 막는다" 2라운드 조짐
    '게임장애' 정식 질병됐지만…도입 "한다 vs 막는다"
  20. [칸영화제 리뷰]'기생충' 멀리서 보면 희극, 가까이서 보면 비극 '봉준호의 엔드게임'
    [칸영화제 리뷰]'기생충' 멀리서 보면 희극, 가까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