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그룹, 대학생 서포터즈 '삼양씨즈' 2기 발대식
최종수정 2018.07.10 11:03기사입력 2018.07.10 11:03
삼양씨즈 2기 발대식에 참가한 대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양씨즈는 연말까지 약 6개월간 다양한 활동을 통해 삼양그룹을 일반 대중들에게 알린다. [사진= 삼양그룹 제공]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삼양그룹은 판교에 위치한 삼양디스커버리센터에서 대학생 서포터즈 '삼양씨즈' 2기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삼양씨즈는 씨앗을 의미하는 영어 단어 '씨드(seed)'에서 이름을 따왔다. 작은 씨앗이 싹을 틔워 큰 나무로 성장하듯 무궁한 잠재력을 지닌 대학생들이 크게 성장하기를 바란다는 의미다. 지난 5월부터 모집을 시작해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전국에서 대학생 40명을 최종 선발했다.

이번 발대식은 신도현 경영지원실장의 환영인사를 시작으로 임명장 수여, 삼양씨즈 활동 소개 등의 순서로 1부가 진행됐다. 2부에서는 서포터즈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특강, 팀 빌딩 레크레이션 등이 이어졌다.

삼양씨즈는 올해 연말까지 약 6개월에 걸쳐 삼양그룹 사업장 견학, 임직원과의 멘토링, 봉사활동, 서포터즈 간의 교류 모임 등에 참가하며 성장의 기회를 얻게 된다. 삼양그룹은 삼양씨즈에게 매월 20만원의 활동비를 지급해 식품, 화학, 패키징, 의약바이오 등 삼양그룹의 다양한 사업 영역을 알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연말에는 우수 서포터를 선발해 상금과 함께 삼양그룹의 해외 사업장 탐방 기회도 제공한다.
삼양씨즈 2기로 선발된 정다윤 양은 "삼양그룹을 생활 속에서 늘 접하면서도 그동안 잘 모르고 있었다"며 "삼양그룹이 생활을 풍요롭고 편리하게 만들기 위해 어떤 활동을 하고 있는지 일반 대중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릴 것"이라고 계획을 말했다.

삼양그룹 관계자는 "삼양씨즈로 선발된 대학생들이 팀과 개인 활동을 통해서 효과적인 콘텐츠 제작 및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배워 한 단계 성장하는 기회가 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서포터즈 운영 계획을 설명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