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현대미포조선, 수주가뭄에도 나홀로 쌩쌩
최종수정 2018.06.11 11:38기사입력 2018.06.11 11:38

소형 컨테이너선 등 6척 계약
하반기엔 MR탱커 수주 늘듯

▲현대미포조선 야드 전경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중형조선사들이 수주가뭄에 시달리고 있는 가운데 현대중공업 계열사인 현대미포조선은 수주낭보를 이어가고 있다.


11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현대미포조선은 최근 소형 컨테이너선 2척과 중형 석유화학제품운반선 4척 등 6척의 선박건조 계약을 수주했다. 국내 선사인 팬오션으로부터 수주한 1800TEU급 컨테이너선 2척은 내년 하반기와 2020년 상반기에 1척씩 인도될 예정이다. 계약금액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업계에서는 1척당 약 2300만달러로 추정하고 있다.


또 터키선사와 5만DWT급 MR탱커(중형 석유화학제품운반선) 4척에 대한 건조계약도 체결했다. 4척 모두 2019년 상반기에 인도될 예정이다. 회사 측은 두 계약에 대해 구체적인 사실을 확인해 줄 수 없다는 입장이다.


현대미포조선은 올해 들어 지난 4월까지 총 19척, 6억5700만달러의 선박을 수주했다. 이는 올해 목표치인 30억달러의 25.4%다. 업계에서는 올 들어 현대미포조선의 신규수주가 다소 부진하지만 이는 수주 가격을 인상 등 수익성을 높이기 위한 전략적 선택으로 보고 있다. 실제 이 회사의 주력 선종인 중형 석유화학제품운반선의 3월 신조 가격은 척당 3525만달러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한척도 수주하지 못한 소형 컨테이너선을 올해 6척이나 수주한 것도 주목할 만하다. 이는 일본 선사들이 발주한 것으로 확인됐다. 소형 컨테이너선은 현대미포조선 도크(선박건조대)에서 5만t급 석유화학제품운반선과 동시에 건조할 수 있어 수익성을 높일 수 있다.


중형 석유제품 운반선은 현대미포조선이 중형 선박부문 세계 1위를 기록하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하반기로 갈수록 현대미포조선의 주력 선박인 MR탱커의 수주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MR탱커는 100척의 발주량이 예상되는 가운데 현재까지 17척이 발주됐으며 현대미포조선은 이중 8척을 수주했다. 박무현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MR탱커는 물동량은 늘어나고 있지만 최근 몇년간 발주량이 적어 선박이 매우 부족하다"며 "하반기부터 MR탱커 발주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선택받아 각자 방으로" 승리·유인석 성매매 관련 진술…승리, 부인 中
    "선택받아 각자 방으로" 승리·유인석 성매매 관련 진
  2.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사망
    베네수엘라 경찰서 유치장서 폭동 발생…수감자 29명
  3. 최정훈 "父, 김학의와 친구 맞지만 혜택 無…유영현 논란 죄송"
    최정훈 "父, 김학의와 친구 맞지만 혜택 無…유영현
  4. "학교는, 교육부는 왜 책임 안지나"…숙명여고 학부모들의 분노
    "학교는, 교육부는 왜 책임 안지나"…숙명여고 학부모
  5. [칸영화제]"'아가씨' 꺾고 신기록" '기생충' 192개국 판매 쾌거
    [칸영화제]"'아가씨' 꺾고 신기록" '기생충' 192개국
  6. 잔나비 최정훈 측, '김학의 접대 사업가 아들' 의혹 부인
    잔나비 최정훈 측, '김학의 접대 사업가 아들' 의혹
  7. '극단적 선택' 추정 故 조진래 전 의원, 어떤 인물?
    '극단적 선택' 추정 故 조진래 전 의원, 어떤 인물?
  8.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로 메시지
    개그맨 홍인규, '골프 내기 논란 무혐의' 김준호에 위
  9. 쏟아지는 분양물량…전국 17곳에서 8690가구 1순위 청약
    쏟아지는 분양물량…전국 17곳에서 8690가구 1순위 청
  10. 이정은6 공동 9위, 박성현은 "13위 점프"
    이정은6 공동 9위, 박성현은 "13위 점프"
  11. 美, 중동에 패트리어트 1개 대대 등 1500명 증파…"갈등 증폭 우려"
    美, 중동에 패트리어트 1개 대대 등 1500명 증파…"갈
  12. 다음주 '롯데캐슬클라시아' 등 1만1090가구 분양 나선다
    다음주 '롯데캐슬클라시아' 등 1만1090가구 분양 나선
  13. '美 관세 연기'에 울상 짓는 일본차 한숨 내쉰 한국차
    '美 관세 연기'에 울상 짓는 일본차 한숨 내쉰 한국차
  14.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복' 주장
    "몹쓸 정권" 홍준표, 조진래 전 의원 비보에 '정치보
  15. 또 불붙은 印尼 발리섬 화산…일부 항공편 결항·지연
    또 불붙은 印尼 발리섬 화산…일부 항공편 결항·지연
  16. [속보] 조진래 전 국회의원, 함안 친형 집서 숨진 채
  17. 숙명여고 쌍둥이 성적 보니…法 "평소 실력 중요한 국어·수학, 편차 너무 심해"
    숙명여고 쌍둥이 성적 보니…法 "평소 실력 중요한 국
  18.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모두 암환자"
    도주 중인 '국제PJ파 부두목'의 기막힌 수법? "공범
  19. 860회 로또 1등 10명…당첨금 각 18억7990만원
  20. [포토]2019 서울장미축제 ‘장미퍼레이드’ 진행
    2019 서울장미축제 ‘장미퍼레이드’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