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리미엄 김치냉장고 '김치플러스 사계절' 출시
최종수정 2018.04.16 11:00기사입력 2018.04.16 11:00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삼성전자는 16일 서로 다른 보관 조건을 가진 다양한 식품을 계절에 상관 없이 연중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는 김치냉장고 ‘김치플러스 사계절’을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해 9월 소비자들이 김치뿐 아니라 다양한 식재료를 전문적으로 보관하려는 수요가 크다는 것에 착안해 열대과일에서 뿌리채소, 와인까지 식품 특성에 따라 맞춤형 보관이 가능한 프리미엄 김치냉장고 ‘김치플러스’를 선보인 바 있다.

김치플러스 사계절은 김치플러스 인기에 힘입어 식품 전문 보관에 보다 초점을 맞춰 새롭게 출시됐다. 채소용 바스켓, 바나나용 스탠드, 와인랙 등 전용 수납 액세서리를 함께 제공해 사용 편리성을 대폭 높인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0.3도 이내 오차 범위를 유지하는 ‘미세정온기술’ ▲ 김치에서 바나나, 감자 등 식품 종류에 따라 조정가능한 17가지 맞춤 보관 기능 ▲ 하칸을 영하 21도에서 상온 11도까지 조절 가능해 용도에 따라 냉장·냉동·상온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 ▲ 부피가 크거나 박스에 담긴 식품도 여유롭게 보관할 수 있는 와이드 상칸 등 김치플러스의 핵심 기능들이 동일하게 적용됐다.
김치플러스 사계절은 584ℓ, 486ℓ 두 가지 용량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249만9000원~329만9000원이다. 삼성전자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한시적으로 상칸에 보관할 수 있는 글라스락 9종 세트와 메탈 김치통을 추가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최익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김치플러스 사계절’은 소비자의 변화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다양한 식재료를 필요에 따라 맞춤 보관할 수 있는 세상에 없던 새로운 컨셉의 제품”이라며 “특히, 세컨드 냉장고 시장의 성장과 1인 가구 증가 트렌드에 맞춰 소비자가 원하는 대로 보관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 새로운 김치냉장고 시대를 주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