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알레르기성 비염 완화 효과 입증
최종수정 2018.09.08 19:48기사입력 2018.04.16 10:00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LG전자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사용시 알레르기 비염 증상이 완화된다는 임상시험결과가 나왔다.

LG전자는 최근 세브란스병원 연구진과 함께 진행한 임상시험인 ‘성인 알레르기 비염 환자에서 공기청정기의 임상적 효능 검증’ 결과 환자들이 복용하는 약 용량이 26% 줄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시험은 6주 동안 총 43명의 알레르기비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LG전자와 연구진은 알레르기비염 환자들이 가정에서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는 경우 비염 증상이 호전되는 정도를 파악했다.


연구결과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를 사용한 임상시험 대상 비염환자들이 비염 증상이 완화됐고 복용량도 26% 줄어들었다.실내의 PM10 및 PM2.5 미세먼지가 24시간 평균 기준 50% 이상 감소했으며 미세먼지는 1m3당 50μg 이하, PM2.5 미세먼지는 25μg 이하의 깨끗한 실내 공기를 유지했다.
임상시험을 총괄한 박중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는 “사람들이 대부분의 시간을 실내에서 보내는 점을 감안하면, 퓨리케어 공기청정기가 사용자의 건강을 지키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LG전자 관계자는 "공기청정기 성능에 대한 국내 임상시험으로는 최대 규모"라고 설명했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는 PM1.0 센서를 탑재해 지름이 1㎛ 이하인 극초미세먼지까지 감지하고 공기 상태에 따라 바람의 세기를 자동으로 조절한다. 이 제품은 ‘6단계 토탈케어’를 적용해 ▲큰먼지 황사?초미세먼지 알레르기 유발물질 암모니아, 아세트알데히드, 아세트산 등 생활냄새 톨루엔, 포름알데히드 등 새집증후군 유발물질 이산화황, 이산화질소 등 스모그 원인물질까지 모두 제거해준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 연구는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의 차별화된 청정성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보다 많은 고객들이 퓨리케어가 제공하는 깨끗한 실내공기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