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유상증자 성공 '청약률 102.8%'
최종수정 2018.04.14 11:07기사입력 2018.04.14 11:07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삼성중공업 유상증자 구주주 청약이 청약률 102.8%를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삼성중공업은 12~13일 우리사주 조합과 구주주 대상으로 유상증자 청약 접수를 마감한 결과 배정 주식 2억4000만주를 초과하는 청약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초과 청약에 참여한 주주는 초과 청약주식수(1596만9111주)에 초과청약 배정비율(58.00491962%)을 곱해 주식을 배정받는다. 1주 미만 절사된 단수주 4만3194주가 발생했으며 단수주는 오는 17~18일 일반 공모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1조4088억원의 자금을 확보하게 된다. 삼성중공업 신주는 내달 4일 상장된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2. 2김경란, 결점 하나 없는 피부에 빛나는 미모 “휴일에 혼자 떠난 기차여행”
  3. 3이명희 동영상, 딸들이 어머니 보고 배웠나? 사람 우습게 아는 횡포 ‘어이상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