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산업/IT
골드만삭스, 차기 CEO에 'IB맨' 솔로몬 낙점
최종수정 2018.09.09 00:45기사입력 2018.03.13 05:23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연내 사임설'이 불거진 로이드 블랭크파인(64) 골드만삭스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의 후계자로 데이비스 솔로몬(56) 공동대표가 사실상 낙점됐다고 미국 언론들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후계구도에서 경합했던 하비 슈워츠(53) 공동대표는 자진해서 사퇴했다.


이날 골드만삭스는 "슈워츠 공동대표가 사임하고 솔로몬 단독대표 체제로 운영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솔로몬이 사실상 유일한 차기 후보자로 남게 됐다는 뜻이다. 슈워츠 공동대표는 오는 4월20일 사임할 예정이다.

이날 골드만삭스는 35명으로 구성된 관리위원회에서 이같이 결정했다. 골드만삭스의 결정이 알려지며 주가는 1% 가량 상승했다.


솔로몬은 앞서 '골드만삭스의 2인자'로 꼽혔던 게리 콘이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으로 옮기면서 공동대표에 발탁됐다.


솔로몬은 주로 투자은행(IB) 부문에서 경력을 쌓았다. 슈워츠가 맡았던 채권트레이딩 부문이 저조한 실적을 기록했지만, IB 부문은 사상 최대 실적을 내면서 후계구도에서도 긍정적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은행 경력 중심의 CEO에서 트레이딩 경력 중심의 CEO로 이동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특히 골드만삭스가 좀 더 적극적으로 성장세를 이뤄내기 위해 인덱스펀드와 같은 새로운 비즈니스를 추진하고 있으 IB 경력이 있는 솔로몬을 택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블랭크파인 회장이 이르면 연말께 자리에서 물러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내년 골드만삭스 창립 150주년을 전후로 은퇴한다는 것이다.


블랭크파인 회장은 지난 2006년부터 12년간 골드만삭스를 이끌면서 '월스트리트 최장수 CEO' 가운데 한 명으로 꼽혔다. 비슷한 시기에 CEO 자리에 오른 제이미 다이먼 JP모건 회장은 최근 임기를 5년 연장했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민주원 "김지은, 허위 진단서 제출·가짜 미투"…김지은 측 "2차 가해"
    민주원 "김지은, 허위 진단서 제출·가짜 미투"…김지
  2. 정두언 "친구 김학의는 천상 검사…옛날 검사 일부 그렇게 놀았다"
    정두언 "친구 김학의는 천상 검사…옛날 검사 일부 그
  3. 도올 김용옥 "이승만은 美 괴뢰" 발언 논란…KBS 입장은?
    도올 김용옥 "이승만은 美 괴뢰" 발언 논란…KBS 입장
  4. YG 양민석 대표 "모든 조사 성실히 받겠다"…승리·탈세 의혹엔 "조사중"
    YG 양민석 대표 "모든 조사 성실히 받겠다"…승리·탈
  5. 증거능력 인정 받은 정준영 카톡 대화방, 스모킹건 활약 예고?
    증거능력 인정 받은 정준영 카톡 대화방, 스모킹건 활
  6. 가수 숀 소속사, 버닝썬 쌍둥이 클럽 '무인' 불법 운영?…'돌연 폐쇄'
    가수 숀 소속사, 버닝썬 쌍둥이 클럽 '무인' 불법 운
  7. '이부진 프로포폴 의혹' 경찰 현장조사에…병원 측 "자료 제출 어렵다"
    '이부진 프로포폴 의혹' 경찰 현장조사에…병원 측 "
  8. 101세 독립운동가 국회에서 '나경원 사퇴' 외친 이유
    101세 독립운동가 국회에서 '나경원 사퇴' 외친 이유
  9. 국무총리도 '전문성 부족' 지적했는데…탁현민 "'외교결례' 운운은 얼척없는 주장"
    국무총리도 '전문성 부족' 지적했는데…탁현민 "'외교
  10. 지구온난화로 세계최대 공동묘지가 된 에베레스트
    지구온난화로 세계최대 공동묘지가 된 에베레스트
  11. 北,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철수…9월 14일 개소 이후 190일만(1보)
    北,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철수…9월 14일 개소 이후 19
  12. 오늘(22일) 한국 vs 볼리비아 평가전…손흥민 원톱 뛸까
    오늘(22일) 한국 vs 볼리비아 평가전…손흥민 원톱 뛸
  13. 가수 알리 측 "5월 결혼설 사실 아냐…남자친구도 없다"
    가수 알리 측 "5월 결혼설 사실 아냐…남자친구도 없
  14. 정준영 구속에도…버퍼링 걸린 '버닝썬 게이트' 수사
    정준영 구속에도…버퍼링 걸린 '버닝썬 게이트' 수사
  15. 베레모 쓴 강민경 "심양홍 선생님 따라잡기"
    베레모 쓴 강민경 "심양홍 선생님 따라잡기"
  16. 심형탁 '진심이 닿다' 촬영 현장 공개
    심형탁 '진심이 닿다' 촬영 현장 공개
  17. [포토]빨간불 켜진 YG
    빨간불 켜진 YG
  18. '살아있는 가장 비싼 화가' 데이비드 호크니, 한국에 왔다
    '살아있는 가장 비싼 화가' 데이비드 호크니, 한국에
  19. [르포]"아파트 매매 중개 포기했다"… 팔 자 vs 살 자 '백기' 누가 드나?
    [르포]"아파트 매매 중개 포기했다"… 팔 자 vs 살 자
  20. '방구석1열' 박찬욱, "내가 만든 영화 중 '박쥐'가 최고"
    '방구석1열' 박찬욱, "내가 만든 영화 중 '박쥐'가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