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스캔들 때문?' 멜라니아, 오바마 트위터 팔로우한 이유? (영상)
최종수정 2018.02.13 17:25기사입력 2018.02.13 17:15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부인인 멜라니아 트럼프가 버락 오바마 미국 전 대통령의 트위터를 팔로우한 것으로 확인됐다.

멜라니아의 트위터 계정 팔로워는 약 980만여 명이고 이에 반해 팔로우하는 계정은 딱 다섯 개 뿐이다.

이중 멜라니아는 도널드 트럼프의 개인 계정 및 미국 대통령 공식 계정을 팔로우 하고 있으며,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그의 부인인 카렌 펜스를 팔로우 하고 있다.
그런데 그의 나머지 트위터 팔로우 계정이 트럼프가 비판하고 싫어하는 인물인 오바마 전 대통령인 점이 눈길을 끌고 있다.

멜라니아가 왜 오바마를 팔로우했는지는 아직 밝혀진 바 없지만, 미국 일부 네티즌은 최근 트럼프 대통령과 전직 포르노 스타의 스캔들에 따른 불화 때문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이 팔로우하는 트위터 계정은 마흔다섯 개이며, 이 중 오바마 대통령은 팔로우 리스트데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박기호 기자 rlgh958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동식 “이윤택 ‘본질적이지 않은 것은 모두 부패한다’는 말 폐부를 찔렀다”
  2. 2우병우 선고, 네티즌들 반응 보니 “증거차고 넘친다고 난리치더니 고작 이거야?...슬기로운 감빵생활 주연배우냐?...우리나라 참 부끄럽다”
  3. 3최다빈 김나현, 입술 쭈욱 내민 셀카 “우리 귀엽나요?”
  4. 4어금니 아빠 이영학, 신체적 장애로 어릴 때부터 놀림 받고 왕따…사이코패스적 성향으로 확산되고 성장
  5. 5한국암호화화폐거래소㈜, 26일 가상화폐거래소 ‘써니세븐’ 오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