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올림픽' 계기 젊은 작가들…19~22일 국제인문포럼
최종수정 2018.01.13 10:46기사입력 2018.01.13 10:46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계기 국제인문포럼'이 오는 19~22일 서울과 평창에서 열린다.

'세계의 젊은 작가들, 평창에서 평화를 이야기하다-자연, 생명, 평화의 세계를 위하여'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포럼에는 국내외 유명작가와 문인 200여 명이 참가한다. 2016년 한강의 연작소설 '채식주의자'를 번역해 맨부커 인터내셔널상을 공동 수상한 데버러 스미스가 '우리가 번역에 관해 이야기할 때 말하는 것들'이란 주제로 발표한다.

이밖에 알렉산드르 강(카자흐스탄), 빅토르 몬테호(과테말라), 콜라 투보순(나이지리아), 프랜시스 냠조(카메룬), 대니얼 한(영국), 페터 알트만(오스트리아), 고이케 마사요(일본) 등의 해외 작가들이 발제자로 나선다. 국내 작가로는 김연수, 조해진, 진은영, 전성태, 손흥규, 김숨, 장강명, 신철규, 서영인 등이 발제를 맡았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서울대학교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여성 혹은 젠더, 빈곤, 분쟁 혹은 분단, 자연과 생태, 언어와 문화다양성, 지역과 세계 등 주제별 6개 섹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세계 작가들과 함께하는 평화 낭송회, 평창동계올림픽 현장 참관, 임진각 방문, 세계 문학인의 밤 등의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정용화 “어느 순간 내가 해온 것들이 무너질 수도 있다고 생각해 나 자신에게 채찍질”
  2. 2강문영, "이혼 두 번 당해도 편하더라...딸과 친구처럼 지내"
  3. 3카주라호, 인간의 성적 아름다움 적나라하게 표현한 조각 ‘관능의 극치’
  4. 4‘가상화폐 폭락’ 주식부자 1위 김병관 의원 가상화폐 투자 꺼리는 이유는?...“개인적으로 투자해야 할 매력 못 느껴”
  5. 5가상화폐 폭락, 미래에 대한 전망은? “가치가 단기간에 폭락할 것” VS “사기 발언 후회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