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北평창참가' 실무회담 15일 판문점 개최 제의(종합)
최종수정 2018.01.12 19:48기사입력 2018.01.12 19:48
수석대표 천해성 통일차관 등 대표단 3명 명단도 통지


[아시아경제 이설 기자] 정부는 12일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열자고 제의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남북 고위급회담 남측 수석대표 조명균 장관 명의의 통지문을 북측 단장 리선권 앞으로 보냈다"며 이같이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정부는 천해성 통일부 차관을 수석대표로 하는 3명의 대표단을 파견할 것을 북측에 통지했다. 또 북측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및 문화행사와 관련한 우리측 입장을 정리한 자료도 북측에 전달했다.

앞서 남북은 지난 9일 고위급회담을 갖고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합의한 뒤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회담을 열어 논의하기로 했다.
실무회담에서는 북한이 파견하기로 한 고위급대표단과 응원단, 예술단 등 방문단 규모와 방남 경로, 숙소, 경비 부담 원칙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개회식 공동입장 및 공동응원, 단일팀 구성 등도 조율될 전망이다.

이어 남북은 20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만나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대한 논의를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설 기자 ss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선예, 제 딸 어때요? 예쁜가요? ‘해맑은 미소 활짝’
  2. 2하지원 동생 전태수 “때 기다렸고 기회를 놓치지 않기 위해 나를 성장시켰다…성장은 이제부터 시작이다”라더니
  3. 3전태수 사망소식에 조민아 ‘울컥’ “그땐 왜 그랬는지...그곳에서는 편하게 지내기를...”
  4. 4전태수, 하지원 남동생…불과 이때까지만 해도 미소를 짓고 있었는데 ‘먹먹’
  5. 5김재우 “아내, 박나래에게 7살 연하 유학생 남자 소개시켜준 적 있다”